정치
허태정 대전시장, 문화융성도시 대전으로!
홍대인 기자 htcpone@naver.com
기사입력 : 2018-10-31 18:49:10
문화예술예산 5%, 대전관광 1천만명, 생활체육 참여율 70% 시대 지향
[대전타임뉴스=홍대인 기자] 허태정 대전시장은 “민선7기의 문화관광체육 정책방향은 ‘대전형 문화도시’를 향한 마중물을 부어 문화·예술·관광·스포츠 시장이 제대로 작동 하도록 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허태정 시장은 31일, 대전역 동광장에 위치한 (구)철도청대전지역사무소 보급창고에서 ‘7030 大田, 문화융성도시 大田으로’를 골자로 한 민선7기 4년 문화관광체육 정책방향 설명회를 개최했다.

허태정 시장은 ‘7030 大田, 문화융성도시 大田’을 만들어 나갈 주요 사업들을 발표했다.

첫째, 맘껏 즐기고 창작하는 문화도시 조성

문화와 예술은 인간의 자존감을 회복시킬 뿐만 아니라 삶에 희망을 주는데 큰 가치를 지닌다.

따라서 일상생활에서 쉽게 예술을 접할 수 있게 하고 원도심의 문화격차해소에 중점 투자한다.

▲제2시립 도서관 및 공공도서관(6개소) 건립

▲5~600석의 중규모 공연장(3개소) 건립

▲지자체 전국 최초의 「문화예술치료센터」 조성·운영

▲생활문화 동아리 집중 육성, 미술관․박물관 등 야간 개관시정 조정

▲예술가의집을 예술인 창작공간(생활문화허브)로 조성

▲원도심 빈집 등을 활용한 예술인 레지던스 공간 확충

▲예술인 창작 및 대관료 지원 등 예술인 복지증진 대폭 확대

특히 대전의 과학자원을 활용한 예술·과학 융복합 문화상품(가칭, 대전 크리에이티브 아트 페스타)으로 육성하기 위한 비엔날레를 내년 시범 개최 후 2020년부터 본격 추진해 나간다.

둘째, 다시 찾고 싶은 대전형 관광모델 육성

그동안 대전 관광의 가장 큰 약점은 머물지 않고 스쳐간다는 데 있었다. 이를 극복하기 위해 ‘2019대전방문의 해’를 계기로 다시 찾고 싶은 대전형 관광모델을 발굴, 적극 육성해 나간다는 복안이다.

먼저, 2019대전방문의 해 성공추진을 위해 K-POP 페스티벌과 텐텐 프로젝트 등 대전의 맛과 멋, 즐길 거리를 상품화 시킨다.

또한 시티투어의 버스를 순환형으로 확대(3개 코스)하고, 대청호 순환버스 신설·축제연계 버스와 함께 운영해 나간다.

지자체 전국 최초로 지역기반 생태·공정관광 추진은 물론, 관광벤처 개발·육성 등 청년 일꾼채용에 주안점을 두는 한편, 대전형 관광패스(입장료, 숙박, 체험 등) 도입과 원도심 트래블라운지 조성, 장태산 숙박시설 확충 외에 장동문화공원을 2020년까지 192억 원을 투입, 조성해 나간다.

특히 숙박시설을 포함한 워터파크 건립과 전망랜드마크 조성 등 보문산 일원을 관광거점화 함으로써 대전의 대표적인 핵심 관광 단지로 조성한다.

셋째, 얼과 혼이 담긴 문화유산, 품격을 높인다

문화유산의 활용은 시민의 문화적 자긍심 고양과 우리 지역의 문화자산을 관광자원화 함으로써 경제 활성화와 역사 문화관광산업 육성이라는 가치를 담고 있다.

2019년은 대전방문의 해이자 ‘3·1 운동 100주년’으로써 단재 신채호 선생을 재조명할 수 있는 학술대회 개최와 다큐멘터리 제작 등 단재의 역사관 및 민족정신을 재조명, 대전의 새로운 브랜드化 해나가면서 대전학 연구센터를 설치, 대전 바로 알기 작업도 병행 추진한다.

또한 주요 근대 건축물을 매입·기록화는 물론 리모델링 후 근대사 및 원도심 문화예술 거점 공간으로 활용해 나간다.

넷째, 활력이 넘치는 즐거운 건강도시 조성

스포츠는 모든 사람이 이해할 수 있는 언어로써 세상을 바꾸고 단결시키는 힘이 있다.

대전을 대표할 브랜드 종목을 선정 육성하는 한편, e스포츠 시설을 조성, 드론·로봇 스포츠 대회 유치를 통해 스포츠 산업 정착에 선제적으로 대응해 나간다.

언제 어디서나 생활 속 가까이에서 스포츠 활동을 향유할 수 있도록 학교 체육시설을 확대 개방(현재7개교→58개교)하고, 공동주택 체육시설지원 및 개방도 확대(100개 단지) 해 나간다.

특히 현재 하위권인 공공체육 시설의 1인당 면적을 대폭 향상시켜나갈 계획이다.

▲다목적 체육관 7개소, 안영생활체육단지 조성 등 2018년 1.4㎡→2.0㎡(36%↑) / 7584억 투입

허태정 시장은 이날 정책 설명회에서 “문화예술인이 당면하고 있는 절박하고 현실적인 문제를 해결해 주는 것이 시가 해야 할 일이고, 대전을 상징할 수 있는 대표 브랜드 조성, 누구나 손쉽게 스포츠를 즐김으로써 건강하고 행복한 대전의 미래를 열어나가겠다"고 밝혔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경상남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수원타임뉴스과천타임뉴스광명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파주타임뉴스김포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의정부타임뉴스포천타임뉴스양주타임뉴스동두천타임뉴스연천타임뉴스남양주타임뉴스구리타임뉴스안양타임뉴스시흥타임뉴스군포타임뉴스용인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화성타임뉴스평택타임뉴스안성타임뉴스성남타임뉴스경기.광주타임뉴스하남타임뉴스이천타임뉴스여주타임뉴스양평타임뉴스안산타임뉴스의왕타임뉴스가평타임뉴스원주타임뉴스동해타임뉴스양양타임뉴스속초타임뉴스강릉타임뉴스강원,고성타임뉴스인제타임뉴스양구타임뉴스철원타임뉴스화천타임뉴스춘천타임뉴스평창타임뉴스정선타임뉴스영월타임뉴스태백타임뉴스홍천타임뉴스횡성타임뉴스삼척타임뉴스청주타임뉴스진천타임뉴스음성타임뉴스증평타임뉴스영동타임뉴스옥천타임뉴스보은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제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청원타임뉴스괴산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당진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금산타임뉴스논산타임뉴스계룡타임뉴스홍성타임뉴스청양타임뉴스서천타임뉴스보령타임뉴스예산타임뉴스부여타임뉴스공주타임뉴스연기타임뉴스아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도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영천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고령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경산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마산타임뉴스김해타임뉴스밀양타임뉴스의령타임뉴스창녕타임뉴스거창타임뉴스산청타임뉴스함양타임뉴스양산타임뉴스하동타임뉴스진주타임뉴스창원타임뉴스진해타임뉴스함안타임뉴스거제타임뉴스통영타임뉴스경남,고성타임뉴스사천타임뉴스남해타임뉴스합천타임뉴스전주타임뉴스부안타임뉴스정읍타임뉴스무주타임뉴스장수타임뉴스임실타임뉴스순창타임뉴스남원타임뉴스군산타임뉴스김제타임뉴스익산타임뉴스진안타임뉴스완주타임뉴스고창타임뉴스목포타임뉴스함평타임뉴스영광타임뉴스장성타임뉴스담양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곡성타임뉴스구례타임뉴스나주타임뉴스고흥타임뉴스무안타임뉴스진도타임뉴스완도타임뉴스해남타임뉴스신안타임뉴스강진타임뉴스장흥타임뉴스영암타임뉴스보성타임뉴스화순타임뉴스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