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치,행정
단양군 “특정언론사 기자 민원거부" 윗선 지침 내려 물의
편집 김정욱 기자 news@timenews.co.kr
기사입력 : 2018-11-07 08:24:58

-단양군 건축담당 공무원 디지털 행정 역행
-‘민원사무처리에 관한 법률’ 위반 공무원 재소방침
-‘단양군 법규위반 행위, 스마트폰 '신고' 는 무시

[단양타임뉴스=김정욱] 행정자치부가 운영하는 ‘생활불편신고’, 국민권익위원회의 ‘국민신문고’ 등이 대표적인 제보 창구 역할을 하고 있다.

▲ 단양군 건축부서에서 답변한 내용

한편 요즘은, 대가 없이 자발적으로 신고하는 국민들이 많아졌다. 스마트폰 앱을 이용한 신고는 행정공무원을 대신해 각종 민원을 비롯한 사회질서를 바로 잡을 수 있는 대안으로 손꼽히고 있다.

신고건수가 급격히 증가한 이유는 바로 각종 민원을 간편하게 제보할 수 있는 스마트폰 앱이 보편화되면서부터이다.

특히 충북 단양군는 이를 역행하는 행정을 펼치고 있어 해당 공무원 등이 무더기 국민권익위원회에 재소 될 처지에 놓여있어 민원행정 처리에 공직자들의 주의가 필요하다.

단양군청 소속 민원봉사과 A 주무관은 2018년 11월 2일 11시 45분경 미원인 이면서 기자에게 민원에 대한 설명을 거부하며 전화를 일방적으로 끊어 버리는 등 공직자로서 비상식적 태도가 위험수위를 넘고 있다.

이뿐만 아니다. 민원인 B 씨가 는 지난 2018년 10월 24일 국민신문고를 통해 ‘단양군 단양읍 상봉로 소재 관광호텔 건물 옥상광고물’을 신고 했지만 11월 1일 단양군에서는 국민신문고에 해당하지 않은 민원사항 이라며 위반자의 신상까지 요구하고 나섰다.

답변을 한 “A주무관은 이를 취재 중인 기자에게는 일절 답변하지 말라" 는 ‘윗선의 지침이 내려왔다’고 밝히고 있어 ‘민원사무처리에 관한 법률’ 까지 위반하고 있다.

행정기관의 장은 민원의 신청을 받았을 때에는 다른 법령에 특별한 규정이 있는 경우를 제외하고는 그 접수를 보류하거나 거부할 수 없게 돼있다.

또 “접수된 민원문서를 부당하게 되돌려 보내서는 아니 된다 “라고 민원사무처리에 관한 법률 제9조(민원의 접수)에 명시돼 있음에도 단양군에서는 법령까지 무시해가며 직무유기를 하고 있다는 지적이다.

또 민원인에게 신고자 및 피신고자 신변까지 구체적 사실관계를 적시할 것을 무리하게 요구하는 등 국민신문고 민원접수 행정에 벗어난 직권남용 행정으로 일관하고 있다.

해당 업무를 맡고 있는 행정자치부 관계자 말에 따르면 민원의 간소화를 위해 개발한 사업으로서 해당 앱 메뉴에 있는 것 외에도 생활불편으로 간주되는 모든 민원은 접수가 가능하다고 밝혔다.

지난 경기도는 경기도가 감사관실의 중징계 요구에 따라 안전관리실장 A씨를 공무원 행동강령 및 성실 의무 위반으로 5일자 직위해제한사실이 있다.

도 감사관실은 단양군관계자를 비롯한 읍사무소 등 스마트폰 생활불편신고에 접수된 민원 등이 아직도 처리를 미루고 있는 이유는 민원 대상자와 의 직, 간접 적인 공무원들 과의 이해관계 가 있어 처리를 미루고 있다는 후문이 일고 있어 형평성에 어긋나지 않도록 신속한 민원 처리가 요구되고 있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경상남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수원타임뉴스과천타임뉴스광명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파주타임뉴스김포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의정부타임뉴스포천타임뉴스양주타임뉴스동두천타임뉴스연천타임뉴스남양주타임뉴스구리타임뉴스안양타임뉴스시흥타임뉴스군포타임뉴스용인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화성타임뉴스평택타임뉴스안성타임뉴스성남타임뉴스경기.광주타임뉴스하남타임뉴스이천타임뉴스여주타임뉴스양평타임뉴스안산타임뉴스의왕타임뉴스가평타임뉴스원주타임뉴스동해타임뉴스양양타임뉴스속초타임뉴스강릉타임뉴스강원,고성타임뉴스인제타임뉴스양구타임뉴스철원타임뉴스화천타임뉴스춘천타임뉴스평창타임뉴스정선타임뉴스영월타임뉴스태백타임뉴스홍천타임뉴스횡성타임뉴스삼척타임뉴스청주타임뉴스진천타임뉴스음성타임뉴스증평타임뉴스영동타임뉴스옥천타임뉴스보은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제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청원타임뉴스괴산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당진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금산타임뉴스논산타임뉴스계룡타임뉴스홍성타임뉴스청양타임뉴스서천타임뉴스보령타임뉴스예산타임뉴스부여타임뉴스공주타임뉴스연기타임뉴스아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도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영천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고령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경산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마산타임뉴스김해타임뉴스밀양타임뉴스의령타임뉴스창녕타임뉴스거창타임뉴스산청타임뉴스함양타임뉴스양산타임뉴스하동타임뉴스진주타임뉴스창원타임뉴스진해타임뉴스함안타임뉴스거제타임뉴스통영타임뉴스경남,고성타임뉴스사천타임뉴스남해타임뉴스합천타임뉴스전주타임뉴스부안타임뉴스정읍타임뉴스무주타임뉴스장수타임뉴스임실타임뉴스순창타임뉴스남원타임뉴스군산타임뉴스김제타임뉴스익산타임뉴스진안타임뉴스완주타임뉴스고창타임뉴스목포타임뉴스함평타임뉴스영광타임뉴스장성타임뉴스담양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곡성타임뉴스구례타임뉴스나주타임뉴스고흥타임뉴스무안타임뉴스진도타임뉴스완도타임뉴스해남타임뉴스신안타임뉴스강진타임뉴스장흥타임뉴스영암타임뉴스보성타임뉴스화순타임뉴스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