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일반
정헌율 익산시장은 김지연, 황선아 선수에게 축하 메시지
이연희 기자 waaa917@naver.com
기사입력 : 2017-07-27 00:25:07

[익산타임뉴스=이연희기자] 익산시청 소속 김지연, 황선아 선수가 독일 라이프치히에서 열린 2017 세계선수권대회에 출전해 26일 오전(한국시간)에 여자사브르 종목 최초로 은메달을 획득했다.


두 선수와 함께 서지연·윤지수(이상 안산시청)로 구성된 여자 사브르 대표팀이 2017 세계선수권대회 단체전에서 미국과의 8강전을 접전 끝에 45-41로 승리하고, 4강전에서 일본을 45-32로 제압했으나 결승에서 이탈리아에 27-45로 패하며 은메달을 획득했다.

특히 대표팀 맏언니 김지연 선수는 2012년 런던 올림픽 개인전, 2013년 하계유니버시아드 단체전, 2014 인천 아시안게임 단체전 우승에 이어 이번 세계선수권대회 우승으로 '그랜드슬램'을 노렸으나 준우승에 그치며 기회를 다음으로 미루었다.

정헌율 익산시장은 국가대표 일원으로 세계무대에서 저력을 과시한 김지연, 황선아 선수에게 축하의 메시지를 전하고 “오늘의 아쉬움을 뒤로 하고 앞으로도 꾸준한 노력으로 세계 정상에 우뚝 서 익산시민의 자긍심이 되어주길 바란다"며 선수들의 노고를 격려했다.

최근 많이 본 기사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경상남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용인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안성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의정부타임뉴스홍천타임뉴스정선타임뉴스춘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청양타임뉴스홍성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당진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전주타임뉴스익산타임뉴스군산타임뉴스강진타임뉴스보성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