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영상공인연합회, 시민들에게 자장면 5천명분 무료 제공
임종문 | 기사입력 2018-03-12 13:48:49

[광양타임뉴스=임종문 기자] 광양시(시장 정현복)는 지역경제 살리기 동참을 호소하는 캠페인을 펼치며 지역사랑운동에 앞장서오고 있는 광영상공인연합회(회장 백정일)가 시민들에게 자장면 5천 명분을 무료로 제공했다.

지난 3월 11일 광양시 광영상공인연합회(회장 백정일)는 전남드래곤즈구장에서 프로축구 전남드래곤즈 개막전에 찾아 온 시민들을 위해 자장면 5천 명분을 준비해 무료로 제공하며 광양경제 살리기 캠페인도 함께 전개했다.

이날 행사에는 회원 100여 명이 참여해 손수 준비한 면발을 삶고 즉석에서 요리하는 등 자장면에 정성을 담았다. 이와 함께 광영농악대의 신명나는 한마당 놀이와 함께 천기현 색스폰동아리에서 현장 연주회도 펼쳐 현장 분위기를 한층 고조시켰다.

정현복 광양시장도 이날 행사에 참석해 현장에서 시민들에게 자장면 배식지원을 도우며, 광영상공인연합회원들을 격려했다.

또 이날 열리는 개막전에서 전남드래곤즈의 승리를 기원하며, 지역경제 활성화 동참을 호소했다.

아울러 정인화 국회의원, 송재천 시의회의장, 강정일 도의원, 최한국 시의원도 참석해 행사가 끝날 때까지 봉사활동에 힘을 실어 줬다.

백정일 광영상공인연합회 회장은 “매년 해오던 행사지만 올해만큼은 회원들이 자발적으로 참여해 시민들로부터 많은 칭찬을 받았던 적은 처음이었던 거 같다"며, “사회 전반적으로 경기가 어렵다지만 화끈한 축구만큼 지역경제도 살아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정현복 시장은 “광영상공인연합회는 지역경제를 살리는데 앞장서오던 모범적인 단체다"며, “오늘 행사 분위기처럼 시에서도 지역경제를 살리는데 혼신의 힘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광영상공인연합회에서는 2008년부터 매년 전남드래곤즈 개막전에 앞서 자장면을 무료로 제공해 오고 있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