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권영세 안동시장, 라오스 비엔티안특별시 ‘타드아싱홈 마을 새마을회관’ 준공식 개최
신종갑 기자 sjg9458@hanmail.net
기사입력 : 2018-11-05 18:36:53
마을회관 건립과 함께 새마을 사업에 앞장서
[안동타임뉴스=신종갑 기자] 권영세 안동시장은 지난 11월 2일 라오스 비엔티안특별시 빡음구에 있는 타드아싱홈 마을에서 ‘새마을회관 준공식’을 개최했다.

타드아싱홈 마을에서 개최한 행사에는 권영세 안동시장, 정훈선 안동시의회 의장, 한성규 안동시 새마을회장을 비롯한 방문단 일행과 비엔티안특별시 부시장, 빡음구청장, 타드아싱홈 마을 주민 등 16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됐다.

이날 열린 준공식 새마을회관은 바닥면적 200㎡ 규모로 건립됐다.

1층은 교육, 회합 장소, 2층은 회의실, 작목반 사무실(6실), 다용도실 등 갖췄다. 앞으로 이곳에서 새마을교육, 농업기술교육, 조합운영교육 등을 실시해 주민역량 강화는 물론 마을 발전을 위한 전진 기지 역할을 수행하게 됐다.

새마을회관은 벼 직파 재배사업과 벼 건조저장시설 건립 등 소득증대사업과 관개수로 정비 등 농업기반시설 확충사업도 시행한다.

준공식에 참석한 권 시장은 축사에서 “1960년 이전 대한민국 국민들은 전쟁을 겪으며 아주 어려운 시기를 겪었으며, 국제사회로부터 원조도 많이 받았다. 하지만 60~70년대를 지나면서 우선 내가 사는 농촌을 현대화하는 활동이 시작되고 그 후 범국가적으로 확대된 새마을운동으로 대한민국은 많은 경제성장과 발전을 이루게 됐다."며 “최단기간 내에 원조를 받던 나라에서 원조를 해 주는 나라로 성장해 오늘 이 자리에 설 수 있었다."라고 했다.

또한, “이번에 준공된 새마을회관이 마을 주민들의 커뮤니티 공간의 역할을 충실히 하여 마을이 한층 더 성장하고 발전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이번에 새마을 회관 준공식을 가진 타드아싱홈 마을은 안동시와 경상북도의 예산지원과 경상북도새마을세계화재단이 시행하는 해외 새마을 시범마을 중의 한 곳이다. 이들 기관은 2017년부터 2021년까지 매년 1억5천만을 출연, 총 7억 원의 들여 새마을 시범마을을 조성하고 있다. 새마을회관 건립과 함께 새마을의식 교육, 벼 직파재배 사업, 농수로 정비사업, 생활환경개선사업 등을 펼친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용인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안성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의정부타임뉴스홍천타임뉴스정선타임뉴스춘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전주타임뉴스익산타임뉴스군산타임뉴스정읍타임뉴스강진타임뉴스보성타임뉴스나주타임뉴스함평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화순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