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자기고] 공동주택 소방차 전용구역 주차는 NO!
김덕 | 기사입력 2018-12-17 00:06:48

[보성타임뉴스 = 보성소방서 홍교119안전센터 소방위 김미라] 지난해 충북 제천스포츠센터 화재(29명 사망, 40명 부상), 올해 경남 밀양 요양병원 화재(47명 사망, 145명 부상) 등 대형화재사고 발생에 따른 소방기본법 개정으로 오늘 8월 10일부터 소방차의 현장접근울 높이기 위해 공동주택에 소방차 전용구역 설치를 의무화하고, 소방차 전용구역 내 주차뿐 아니라 진입 방해 등 위반시 100만원 이하의 과태료를 부과된다. 아파트 등 공동주택에서 화재 발생 시 초기 대응은 이루 말할 수 없이 중요하다.

그런데 공동주택에는 좁은 주차공간과 안전보다는 편의를 생각하는 일부 주민으로 인해 대형차량이 진입하기 어려운 곳이 많아, 소방차가 진입하는 시간을 지연시키고 신속한 초기대응에 장애를 준다.

소방서는 지속적으로 소방통로 확보를 위해 소방차 길 터주기 캠페인을 시행하고, 아파트 등 공동주택 관계자 간담회 및 플래카드 게첨, 전단지 배부 등을 통해 시민의식 전환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소방차 전용구역은 법적 의무사항이기도 하지만, 우리 가족과 이웃의 안전을 위해서는 반드시 지켜줘야 할 안전 구역이다. 공동주택 소방차 전용구역 확보, 도로변 불법 주정차 금지, 소화전 주차금지 등은 국민 안전을 위해 반드시 지켜줘야 할 우리 모두의 배려가 아닐까 한다.

광역시 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