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
현대차 그랩과 카헤일링 서비스 동남아 진출 노린다
김형식 기자 seok.kim1274@gmail.com
기사입력 : 2019-01-16 23:26:59

[서울타임뉴스=김형식 기자] 현대자동차가 16일 전기차 모델 코나 일렉트릭으로 카헤일링 시범 서비스를 시작한다.

현대차는 지난 201811월 동남아시아 최대 차량 호출 서비스(Car Hailing) 기업 그랩에 총 25000만달러를 투자하고 전기차 모델을 활용한 신규 모빌리티 프로젝트를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날 그랩(Grab)과 협력하여 코나EV를 활용한 카헤일링 시범 서비스를 출시했다.

현대차에 따르면 동남아시아에서 전기차를 활용해 차량 호출 서비스를 선보이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현대차는 이번 서비스 출시를 위해 코나EV 20대를 그랩 측에 공급했다

그랩은 코나EV 20대 모두를 소속 운전자에게 대여 완료했고, 드라이버는 그랩에 코나EV를 대여한 뒤 고객에게 카헤일링 서비스를 제공한다

대여 가격은 일반 내연기관 차량의 하루 대여금액과 크게 차이가 없는 80싱가포르 달러(6.6만원)이다.

이에 대해 그랩은 연내에 총 200대의 코나EV를 구매할 계획이다.

그랩 드라이버의 일일 평균 운행거리는 200~300km지만, 코나EV1회 충전 주행거리는 400km 이상으로 차량 호출서비스에 최적화된 차량이다. 또한 급속 충전기로 충전할 시 30분 내에 80%까지 충전 가능해 충전소요시간도 절약할 수 있다.

현대차 관계자는 코나EV를 활용한 카헤일링 서비스를 통해 동남아에서 현대차의 친환경차 브랜드 이미지를 더욱 확고히 할 수 있을 것이라며 그랩과 같은 현지 유력 기업과의 협력 관계를 앞세워 자동차 신흥시장으로 급부상 중인 동남아에서의 위상을 더욱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경상남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수원타임뉴스과천타임뉴스광명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파주타임뉴스김포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의정부타임뉴스포천타임뉴스양주타임뉴스동두천타임뉴스연천타임뉴스남양주타임뉴스구리타임뉴스안양타임뉴스시흥타임뉴스군포타임뉴스용인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화성타임뉴스평택타임뉴스안성타임뉴스성남타임뉴스경기.광주타임뉴스하남타임뉴스이천타임뉴스여주타임뉴스양평타임뉴스안산타임뉴스의왕타임뉴스가평타임뉴스원주타임뉴스동해타임뉴스양양타임뉴스속초타임뉴스강릉타임뉴스강원,고성타임뉴스인제타임뉴스양구타임뉴스철원타임뉴스화천타임뉴스춘천타임뉴스평창타임뉴스정선타임뉴스영월타임뉴스태백타임뉴스홍천타임뉴스횡성타임뉴스삼척타임뉴스청주타임뉴스진천타임뉴스음성타임뉴스증평타임뉴스영동타임뉴스옥천타임뉴스보은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제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청원타임뉴스괴산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당진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금산타임뉴스논산타임뉴스계룡타임뉴스홍성타임뉴스청양타임뉴스서천타임뉴스보령타임뉴스예산타임뉴스부여타임뉴스공주타임뉴스연기타임뉴스아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도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영천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고령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경산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마산타임뉴스김해타임뉴스밀양타임뉴스의령타임뉴스창녕타임뉴스거창타임뉴스산청타임뉴스함양타임뉴스양산타임뉴스하동타임뉴스진주타임뉴스창원타임뉴스진해타임뉴스함안타임뉴스거제타임뉴스통영타임뉴스경남,고성타임뉴스사천타임뉴스남해타임뉴스합천타임뉴스전주타임뉴스부안타임뉴스정읍타임뉴스무주타임뉴스장수타임뉴스임실타임뉴스순창타임뉴스남원타임뉴스군산타임뉴스김제타임뉴스익산타임뉴스진안타임뉴스완주타임뉴스고창타임뉴스목포타임뉴스함평타임뉴스영광타임뉴스장성타임뉴스담양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곡성타임뉴스구례타임뉴스나주타임뉴스고흥타임뉴스무안타임뉴스진도타임뉴스완도타임뉴스해남타임뉴스신안타임뉴스강진타임뉴스장흥타임뉴스영암타임뉴스보성타임뉴스화순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