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성군타임뉴스=이승근] 대구 달성군(군수 김문오)은 행정안전부 주관 2019년 지역주도형 청년 일자리 사업 공모에서 총 2개 사업이 선정되어 이달부터 본격적으로 사업을 추진한다고 11일 밝혔다.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 사업은 지역특성에 맞는 지속가능한 청년 일자리를 창출하여 우수한 청년이 지역에 정착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달성군이 추진하는 사업은‘청년 3·6·9 일자리 지원 프로젝트’, ‘달성군 청년근로자 기숙사 임차비 지원 사업’등 2가지 유형으로 총 6억 6천만원의 예산을 확보했다.

‘청년 3·6·9 일자리 지원 프로젝트’는 지역 내 중소기업에서 청년을 채용할 경우 해당기업에 계속고용 의무를 조건으로 연간 1,920만원까지 2년간 인건비를 지원하는 사업으로 ㈜에스티아이 등 13개 중소기업이 해당되며 오는 20일까지 참여 청년 20명을 모집 중에 있다.

또한 사업에 선발된 청년은 월 급여 200만원 이상의 중소기업 일자리와 직무역량강화를 위한 사전교육, 컨설팅을 제공받고 이직 및 조기퇴사가 많은 입사 3, 6, 9개월 차 취업유지지원금을 비롯한 문화, 복지바우처 등 연간 200만원 상당의 지원을 받게 된다.

참여자격은 관내 거주 만 39세 이하 미취업 청년으로 신청을 희망하는 자는 달성군 홈페이지를 통해 참여기업, 모집분야, 자격요건을 확인 후 신청하면 된다.

‘달성군 청년근로자 기숙사 임차비 지원 사업’은 중소, 중견기업 근로자의 고용환경 조성과 주거 안정을 위해 추진하는 사업이다. 기업이 유휴공동주택(아파트, 빌라 등)을 청년 근로자에게 기숙사로 제공하는 경우 월 임차비의 80%, 30만원 한도 내에서 지원한다. 다만 기업 당 기숙사 이용 근로자 20%는 입사 6개월 미만의 신규 채용자여야 한다.

또한 청년 근로자의 관내 기업 장기재직 및 지역 정착을 유도하기 위하여 월 5만원 상당의 자기계발비를 지원하며, 자세한 사항은 오는 2월 중순 달성군 홈페이지를 통해 공고 후 추진할 계획이다.

김문오 군수는 “이번 사업으로 지역 청년들이 체감 가능한 양질의 일자리로 청년의 취업난과 일자리 미스매치 해소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 앞으로도 지속가능한 일자리가 넘쳐나는 달성을 만들기 위해 취·창업 지원 등 다양한 시책을 발굴·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2019-02-11 15:17:26
달성군,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 사업 추진
타임뉴스 (https://www.timenews.co.kr)
[ 타임뉴스   news@timenews.co.kr ] 2019-02-11 15:17:26
Copyright (c) 타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