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이재명 경기도지사,언론향한 작심발언 "편들지 말고 진실을 말하라"  
서승만 기자 smseo67@naver.com
기사입력 : 2019-02-18 22:46:36

[타임뉴스=서승만 기자]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최근 언론의 자신에 대한 편향된 보도에 대해 작심하고 불만을 쏟아냈다. 

 이 지사는 18일 120조원 규모의 반도체 클러스터 입지 선정과 관련된 브리핑에서 질의응답 말미에 "최근 형님(고 이재선) 강제입원 등과 관련해서 언론이 더 이상 (우리)가족을 가지고 놀리거나 조롱하지 않았으면 한다"며 "이재명이 무슨 불법을 저질렀으면 찾아 달라"고 불편한 심기를 드러냈다.

이 도지사는 그러면서 "저는 험한 환경에서 살아서 많이 망가졌다. 중학교나 고등학교도 못 갔고, 13살때 초등학교를 마치자 마자 어머니 손 잡고 공장에 들어갔다"며 "가족이 많아서 찢고 볶고 많이 싸웠지만 그렇다고 나쁜 짓을 하지는 않았다"고 밝혔다.

또 "상처도 많지만, 어려운 환경에서 자라서 거기서 입은 상처들이 제 탓은 아니지 않느냐"며 "언론은 공정해야 하는 거 아니냐. 언론은 진실을 찾아야 한다. (어느 쪽)편을 드는 게 언론은 아니지 않느냐"고 반문했다.

나아가 "이재명과 관련된 불리한 이야기가 나오면 (언론이)몰아서 다 쓰고, 유리한 이야기가 나오면 모른 척 하는데 제가 세상 모두의 죄인이냐"며 "얼마 전 형님의 가짜 챠트가 발견됐는데, 언론이 내가 진짜 챠트라고 주장했다고 썼다. 왜 이러는지 모르겠다"고 불만을 토로했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경상남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용인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안성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의정부타임뉴스홍천타임뉴스정선타임뉴스춘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청양타임뉴스홍성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당진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전주타임뉴스익산타임뉴스군산타임뉴스강진타임뉴스보성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