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종합 센터 우선협상 탈락에도 생활체육,어린이시설 약속 이행
생활체육을 선두하는 도시로 발 돋움 하겠다 밝혀
이창희 | 기사입력 2019-05-21 11:03:37

[김포타임뉴스=이창희기자]대한축구협회의 ‘대한민국 축구 종합센터’ 우선협상 대상 도시로 충남 천안시, 경북 경주시, 상주시가 선정된 것과 관련 정하영 시장은 그동안 함께 노력한 시민들에게 감사를 표하고 약속한 생활 체육시설은 계획대로 추진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16일 김포시 보도자료를 통해 “비록 유치에 성공하지는 못했지만,그동안 지원을 약속한 김두관 국회의원을 비롯해 시도의원들과 경기도 이재명 도지사, 그리고 한마음으로 유치 열망을 모아 응원해 준 시민 여러분께 정말 감사드린다”며 “통일축구의 메카로 발전시키는 계획에는 차질이 생겼지만 남북평화 시대 한반도 중심도시로 발전하도록 시민이 하나로 뭉치는 계기가 됐다. 시민의 이런 열의와 역량을 바탕으로 더욱 위대한 김포를 만들어 가겠다”고 다짐했다.

이어 정 시장은 “축구 종합센터 유치 여부와는 별개로 김포시가 약속한 생활체육 시설은 계획대로 추진해 김포 생활체육의 요람으로 만들겠다”며 “우리 어린이들의 꿈과 희망을 키워줄 어린이 공원도 제대로 만들어 김포시민의 행복과 가치를 두 배로 끌어 올리겠다”고 말했다.

한편, 경기도에서는 김포시, 용인시, 여주시 세 도시가 대한민국 축구 종합센터 2차 심사를 통과했으나 이번 3차 선정에서 고배를 마셨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