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정부 경제부처 사업 ‘강원패싱’ 홀대론 고개
최동순 기자 ks4257425@hanmail.net
기사입력 : 2019-06-28 00:24:54
조달청 설계심의분과위 구성 위원 51명 중 도내 인사 ‘0명’... 중기 지원설명회서 강원 제외

[강원 타임뉴스=최동순 기자] 정부의 지방분권 강화 정책과 달리 일부 경제부처들이 지역사업관련 각종 자문위원 위촉과 기업지원 설명회 등에 강원도를 배제,지역 홀대론이 일고 있다.

황교안 “정부, 추경 엉뚱한 데 쓰지말고 다시 짜야” 고성 산불피해지역 방문…“정부, ‘빈 껍데기’ 정책만 내놔” 비판

조달청은 26일 입찰에 참여하는 건설업체들의 설계와 기술제안을 평가해 대형공사 낙찰자를 선정하는 제9기 설계심의분과위원에 전체 51명의 지자체 관계자와 전문가들을 선정했지만 강원도내 기관 및 산·학·연 인사와 전문가 등은 단 한 명도 포함되지 않았다. 

조달청은 입찰 과정에서의 투명성을 확대하고 학연·지연 등에 따른 편향 심의를 방지하기위해 분과위원 구성에 지역과 출신학교의 균형을 고려했다고 밝혔지만 취지가 무색하게 위원에 수도권과 광역시 출신 현직자를 대부분 위촉했다.위원회는 입찰 참가 업체들을 평가하고 최종 낙찰자를 선정하는 중대한 업무를 담당한다. 

이와 함께 일부 부처의 지역기업 육성과 활성화를 위한 지원 설명회에 강원도는 아예 제외돼 기업들이 서울이나 대전으로 가야하는 불편을 겪고있다.중소벤처기업부와 중소기업중앙회는 내달 1일부터 전국 명문 장수기업 발굴·육성을 위한 설명회를 개최한다고 26일 공개했지만 영남권,호남권,충청권,서울권에서만 열린다. 

세대를 이어 지속적으로 성장할 수 있는 중소·중견기업을 선정해 정부포상과 홍보 등을 지원하는 사업이어서 많은 관심을 모으고 있지만 정작 도내 기업들은 관련 정보조차 제대로 파악할 수 없게 됐다.중소기업중앙회 가업승계지원센터 관계자는 “강원도의 경우 수요가 많지 않아 설명회 대상 지역에서 제외할 수 밖에 없다”고 말했다. 

“정부마다 이어지는 강원홀대, 계속되면 민심 폭발할 것” 

도 국회의원 8인 성토 쏟아내

 캠프롱 부지 반환 등 결단 촉구

 조 장관 “후속 상의 진행 할 것”

지난 4월에도 강원도 국회의원들과 조명래 환경부 장관과의 간담에서는 환경부에 대한 성토가 쏟아졌다.의원들은 “강원도 홀대”,“이전 정부사업에 대한 보복”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권성동(강릉) 협의회장은 “환경부가 대안을 제시하면 되지 왜 강원도만 내라고 하느냐.도세가 약해서냐.호남이나 영남에서는 상상도 못할 일”이라고 지적했다. 

이양수(속초-고성-양양) 의원은 “강원도 제시 노선이 환경피해를 최소화한 것”이라며 “평가를 쥐고만 있는 것은 홀대를 넘어섰다”고 비판했다.한국당 도당위원장인 이 의원은 “주민들은 문재인 정권이 이전 정부 사업이라고 정치적 보복하는 것으로 생각한다”며 “오색케이블카도 하지 않으면 입에 넣었다가 뺏는 격”이라고 성토했다. 

염동열(태백-횡성-영월-평창-정선) 의원은 “환경부가 강원도를 대한민국의 에너지라고 생각한다면 홀대가 너무 심하다”며 “횡성 상수도 관련 용역이 도피성 용역,환경부를 대변하는 용역이 되면 안된다”고 했다. 

김기선(원주 갑) 의원은 원주 캠프롱 부지 반환에 대해 “미군과의 환경협정을 끌고 있다.국방부나 총리실 모두 결론을 아는데 환경부 결단만 남아있다”고 결단을 촉구했다.

송기헌(원주 을) 의원은 “환경부가 강원도를 위한 길을 찾아줘야 한다.캠프롱,오색삭도 등에 대한 장관 결단을 내려달라”고 했다.이철규(동해-삼척) 의원은 “댐 규제나 시멘트 공장,발전소 등으로 인한 주민 피해 크다.개발 방지 뿐 아니라 기존 시설로 인한 피해 보상도 생각해달라”고 했다. 

의원들의 질타가 쏟아지자 조 장관은 “걱정을 끼쳐드린 점은 송구스럽다.리스크 관리와 후속 상의를 진행하겠다”며 “걱정하시는 부분이 어느 정도 해소될 것”이라고 답했다.

최근 많이 본 기사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용인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안성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의정부타임뉴스홍천타임뉴스정선타임뉴스춘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전주타임뉴스익산타임뉴스군산타임뉴스강진타임뉴스보성타임뉴스나주타임뉴스함평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화순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