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
이마트24, 결제까지 자동으로 완료되는 매장 목표...무인 편의점 기술개발 매진
이창희 기자 wish5649@gmail.com
기사입력 : 2019-07-24 00:21:10
이마트24 Hybrid-Save

[타임뉴스=이창희기자] 이마트24가 무인 점포 확대를 위한 본격 움직임에 나섰다. 이마트24는 급변하는 유통 트렌드에 발맞춰 무인매장 솔루션을 지속적으로 개발해 세계 최대 전자상거래업체 아마존의 무인점포 '아마존고'와 같이 결제까지 자동으로 완료되는 매장을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21일 업계에 따르면 이마트24는 진일보된 인공지능(AI) 무인 점포 솔루션 도입을 위해 다양한 방안을 연구·개발중이다. 우선적으로 연내 'AI 스마트 판매기'를 도입해 '하이브리드' 형태 매장을 업그레이드 한 뒤 내년 상반기 아마존고 같은 완전 '개방형' 매장을 선보일 계획이다.

AI 스마트 판매기의 고객이 집어든 제품을 인식하고, 별도 체크아웃이나 결제 절차 없이 자동으로 정산하는 방식이다. 현재 이마트24가 도입하고 있는 벤딩머신 보다 기술적으로 진일보된 방식이다.

각종 센서와 카메라로 구성된 모듈이 냉장고나 진열장의 제품을 자동으로 인식한다. AI와 컴퓨터 비전 기술로 상품 이미지를 학습해 인식률도 99% 수준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솔루션 도입을 위해 이마트24는 무인점포용 AI 모듈 개발 회사 등과 공급 계약을 체결하고 상용화를 준비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마트24 Save
이마트24는 내년 오픈을 목표로 '개방형' 매장을 준비중이다. 세븐일레븐 시그니처 등 무인점포는 정맥 등을 이용한 신원 인증과 셀프계산대를 이용해 고객이 직접 바코드를 찍고 신용카드 등으로 결제하는 과정을 거치지만 이마트24가 도입을 준비중인 개방형 매장은 이러한 결제 프로세스를 완전 없앤 것이 특징이다.

이마트24가 계획대로 내년 개방형 매장을 선보일 경우 관련 시장을 선점하는 것은 물론 기술적으로 진일보된 유통 매장을 선보인다는 점에서 의미를 가질 수 있다.

이마트24는 개방형 매장을 위해 중국 업체와 계약을 맺고 이미 개발된 솔루션 자체를 그대로 도입하는 것과 계열사 신세계 I&C와 제휴해 자체 솔루션을 개발하는 두가지 방안을 모두 타진중이다.

중국 업체 솔루션 도입은 점포당 구축 비용이 높지만 도입 시기를 앞당길 수 있는게 강점이다. 자체 개발은 도입 시기가 늦춰질 수 있지만 이마트24에 최적화 된 자체 솔루션을 가질 수 있고 향후 노하우 축적도 가능하다.

신세계I&C는 효성그룹의 금융자동화기기 하드웨어(H/W) 및 소프트웨어(S/W) 사업을 펼치고 있는 효성TNS와 업무협약(MOU)을 맺고 무인매장 솔루션 개발에 나서고 있다. 연내 유통 IT솔루션 개발을 완료하고 내년 상반기 중 본격적인 사업화에 나설 계획이다.

이마트24는 무인 편의점이 창업모델로 자리 잡으면 가맹점은 비용 부담 없이 24 시간 운영을 통한 추가 수익 확보가 가능해진다.

이마트24 관계자는 “무인점포, 셀프계산대 등은 가맹점의 운영효율성을 높이기 위한 본사의 여러가지 연구 테스트 중 하나”라며 “여러 상권에서 다양한 방식으로 테스트를 하면서 개선해야 될 부분을 확인하고 구축된 데이터를 분석해 가맹점에 도입하기에 가장 적합한 모델을 고민하고 있다”고 말했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경상남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수원타임뉴스과천타임뉴스광명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파주타임뉴스김포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의정부타임뉴스포천타임뉴스양주타임뉴스동두천타임뉴스연천타임뉴스남양주타임뉴스구리타임뉴스안양타임뉴스시흥타임뉴스군포타임뉴스용인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화성타임뉴스평택타임뉴스안성타임뉴스성남타임뉴스경기.광주타임뉴스하남타임뉴스이천타임뉴스여주타임뉴스양평타임뉴스안산타임뉴스의왕타임뉴스가평타임뉴스원주타임뉴스동해타임뉴스양양타임뉴스속초타임뉴스강릉타임뉴스강원,고성타임뉴스인제타임뉴스양구타임뉴스철원타임뉴스화천타임뉴스춘천타임뉴스평창타임뉴스정선타임뉴스영월타임뉴스태백타임뉴스홍천타임뉴스횡성타임뉴스삼척타임뉴스청주타임뉴스진천타임뉴스음성타임뉴스증평타임뉴스영동타임뉴스옥천타임뉴스보은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제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청원타임뉴스괴산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당진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금산타임뉴스논산타임뉴스계룡타임뉴스홍성타임뉴스청양타임뉴스서천타임뉴스보령타임뉴스예산타임뉴스부여타임뉴스공주타임뉴스연기타임뉴스아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도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영천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고령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경산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마산타임뉴스김해타임뉴스밀양타임뉴스의령타임뉴스창녕타임뉴스거창타임뉴스산청타임뉴스함양타임뉴스양산타임뉴스하동타임뉴스진주타임뉴스창원타임뉴스진해타임뉴스함안타임뉴스거제타임뉴스통영타임뉴스경남,고성타임뉴스사천타임뉴스남해타임뉴스합천타임뉴스전주타임뉴스부안타임뉴스정읍타임뉴스무주타임뉴스장수타임뉴스임실타임뉴스순창타임뉴스남원타임뉴스군산타임뉴스김제타임뉴스익산타임뉴스진안타임뉴스완주타임뉴스고창타임뉴스목포타임뉴스함평타임뉴스영광타임뉴스장성타임뉴스담양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곡성타임뉴스구례타임뉴스나주타임뉴스고흥타임뉴스무안타임뉴스진도타임뉴스완도타임뉴스해남타임뉴스신안타임뉴스강진타임뉴스장흥타임뉴스영암타임뉴스보성타임뉴스화순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