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임뉴스칼럼
[이창희 칼럼] 푸른심장을 이식한 첼시
이창희 기자 wish5649@gmail.com
기사입력 : 2019-08-03 14:42:42
램파드호의 위기 혹은 기회

[고양타임뉴스=이창희기자]지난 18~19시즌 첼시는 마우리시오 사리 감독을 영입하고 사리 볼을 완성할 퍼즐 조르지뉴를 야심 차게 영입하며 큰 기대와 관심을 가지고 시즌을 시작했다. 시즌초 기대와 관심에 보답하듯 조르지뉴는 높은 패스 성공률과 가장 많은 패스를 기록했으며 성적 또한 리버풀과 맨시티와 자웅을 겨루는 모습이었다.

하지만 사리 볼의 마법은 오래가지 못했고 캉테의 포지션 적응 문제와 조르지뉴의 탈압박 능력이 현저히 떨어지며 많은 압박을 받을때 많은 패스 미스와 터치 미스로 턴오버 되며 수비진영에서 많은 역습찬스를 내주며 점차 성적이 떨어지기 시작했다.

결국 케파의 교체 거부등 리더쉽과 전술의 의문점을 보였고 리그 3위로 챔피언스 리그 진출권을 따냈지만 기대와 다른 모습에 1시즌 만에 유벤투스로 떠났다.

그후 푸른 심장 램파드의 감독 부임, 체흐의 디렉터 선임으로 구단레전드가 다시 팀을 살리기 위해 모이고 있다. 그중 램파드의 역할이 제일 중요하다.

2번의 이적시장 영입금지, 에이스 아자르의 이적, 지난 시즌 좋은 모습을 보여주던 로프터스 치크의 부상으로 활용 가능한 선수가 많지 않다. 페드로와 윌리안의 노쇠화가 진행되고 있고 임대 영입한 이과인은 기대에 미치지 못한 활약에 임대 복귀를 시킨 상황에서 모라타가 아틀레티코 마드리드로 팔렸다.

이번 시즌을 지루와 아브라함 임대 복귀한 바추아이로 버텨야 하는 상황이다. 더비카운티에서 보여준 전술을 보면 짧은 패스로 빌드업을 하고 중원에서 상대의 강한 압박에 선택지가 적어진다면 센터백의 적극적인 공격 가담과 롱패스로 해결해 나가는 모습을 보여주었다. 현재의 미드필더와 센터백자원을 통해 충분히 잘 해낼 수 있는 전술이지만 공격진에서 특히 원톱에서 좋은 마무리에 관하여는 물음표이다.

2000년대 첼시는 구단주로 로만이 부임한 후 많은 투자를 통해 강팀이 되었다. 그 역사에 램파드가 함께 하며 푸른 심장이라는 별명을 얻었고 첼시의 레전드로 남아있다. 이 푸른 심장이 감독, 마케렐레와 체흐등 레전드들이 첼시로 돌아오고 있다.

첼시를 거쳐간 수많은감독들과 다른 모습을 보여줘야 한다. 블루스의 푸른 심장은 다시 뛰기 시작했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경상남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수원타임뉴스과천타임뉴스광명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파주타임뉴스김포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의정부타임뉴스포천타임뉴스양주타임뉴스동두천타임뉴스연천타임뉴스남양주타임뉴스구리타임뉴스안양타임뉴스시흥타임뉴스군포타임뉴스용인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화성타임뉴스평택타임뉴스안성타임뉴스성남타임뉴스경기.광주타임뉴스하남타임뉴스이천타임뉴스여주타임뉴스양평타임뉴스안산타임뉴스의왕타임뉴스가평타임뉴스원주타임뉴스동해타임뉴스양양타임뉴스속초타임뉴스강릉타임뉴스강원,고성타임뉴스인제타임뉴스양구타임뉴스철원타임뉴스화천타임뉴스춘천타임뉴스평창타임뉴스정선타임뉴스영월타임뉴스태백타임뉴스홍천타임뉴스횡성타임뉴스삼척타임뉴스청주타임뉴스진천타임뉴스음성타임뉴스증평타임뉴스영동타임뉴스옥천타임뉴스보은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제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청원타임뉴스괴산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당진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금산타임뉴스논산타임뉴스계룡타임뉴스홍성타임뉴스청양타임뉴스서천타임뉴스보령타임뉴스예산타임뉴스부여타임뉴스공주타임뉴스연기타임뉴스아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도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영천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고령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경산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마산타임뉴스김해타임뉴스밀양타임뉴스의령타임뉴스창녕타임뉴스거창타임뉴스산청타임뉴스함양타임뉴스양산타임뉴스하동타임뉴스진주타임뉴스창원타임뉴스진해타임뉴스함안타임뉴스거제타임뉴스통영타임뉴스경남,고성타임뉴스사천타임뉴스남해타임뉴스합천타임뉴스전주타임뉴스부안타임뉴스정읍타임뉴스무주타임뉴스장수타임뉴스임실타임뉴스순창타임뉴스남원타임뉴스군산타임뉴스김제타임뉴스익산타임뉴스진안타임뉴스완주타임뉴스고창타임뉴스목포타임뉴스함평타임뉴스영광타임뉴스장성타임뉴스담양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곡성타임뉴스구례타임뉴스나주타임뉴스고흥타임뉴스무안타임뉴스진도타임뉴스완도타임뉴스해남타임뉴스신안타임뉴스강진타임뉴스장흥타임뉴스영암타임뉴스보성타임뉴스화순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