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제5차 세계유산도시기구 아태지역 사무처 어깨동무캠프 개최
전찬익 기자 jci471129@hanmail.net
기사입력 : 2019-08-07 10:16:34
[경주타임뉴스=전찬익기자] 세계유산도시기구 아태사무처(이하 OWHC-AP)는 회원도시 청소년들 어울림 한마당인 ‘제5차 OWHC-AP 청소년연합회 어깨동무캠프’를 지난 7월 30일부터 8월 2일까지 4일간 한국세계유산도시협의회 회장도시인 공주시에서 개최됐다.

OWHC-AP 청소년연합회는 세계유산을 보유한 회원 도시 청소년들이 참여하는 교내 동아리 모임으로서, 역사문화탐방과 세계유산 홍보 등 다양한 활동과 함께 세계유산 보호활동에 대한 청소년들의 관심을 유도하고 세계시민으로서 한 걸음 더 나아가는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이번 어깨동무캠프에는 국내외 11개 회원도시, 16개 학교에서 80여 명의 고등학생이 참여했으며, 특히, 중국 쑤저우시와 필리핀의 비간시에서 참가한 학생들로 한층 더 국제화된 캠프가 됐다.

또한 최초로 경주에서 벗어나 세계유산 ‘백제역사유적지구’를 보유하고 있는 회원도시 공주에서 개최되어 한국 세계유산도시 상호 간의 교류도 진전되었다고 할 수 있다.

학생들은 ‘백제역사지구’를 배경으로 한 미션을 수행하며 세계유산의 가치와 보존, 그리고 지속가능성에 대해 심층적으로 배우는 시간을 가졌으며, 미션을 통해 배운 지식과 이해를 토대로 팀별로 UCC를 제작해 청소년들만의 재기발랄한 아이디어와 스토리텔링을 보여줬다.

청소년들은 힌트를 찾아내며 스스로 지식을 탐구해나가는 과정을 통해 세계유산과 도시의 가치에 대한 사고의 폭을 넓히고, 참신한 아이디어로 세계유산도시를 새로운 시각으로 바라볼 수 있었다.

행사를 공동 주최한 공주시 김정섭 시장은 어깨동무 캠프를 “세계유산이라는 공통의 관심을 가진 차세대 주역들이 한자리에 모여 함께 세계유산의 보존과 활용에 대하여 생각해보는 뜻깊은 기회"라고 밝혔으며, “백제역사유적지구의 세계유산으로서의 가치를 해외 학생들에게도 알릴 수 있어 기쁘다"고 말했다.

주낙영 경주 시장은 영상메시지를 통해 “이 캠프를 통해 세계유산에 대한 청소년들의 인식이 높아지길 희망하며, 앞으로 세계유산을 지켜나가야 할 미래세대인 청소년들의 앞날에 이번 캠프가 큰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OWHC-AP는 지난 2013년 세계유산도시기구의 일곱 번째 지역사무처로 경주시가 유치해 운영하고 있으며, 어깨동무캠프를 비롯해 문화유산의 이해를 높이기 위하여 학교별 순회강연 등을 통해 청소년 동아리활동을 적극 지원하고 있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용인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안성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의정부타임뉴스홍천타임뉴스정선타임뉴스춘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전주타임뉴스익산타임뉴스군산타임뉴스정읍타임뉴스강진타임뉴스보성타임뉴스나주타임뉴스함평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화순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