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서미경 대덕구의회 의장 ‘1일 1인 일본 규탄 챌린지’ 릴레이 동참!
홍대인 기자 htcpone@naver.com
기사입력 : 2019-08-13 16:51:06

[대전타임뉴스=홍대인 기자] 서미경 대덕구의회 의장이 지난 12일 김창관 대전 서구의회 의장으로부터 ‘1일 1인 일본 규탄 챌린지’ 다섯 번째 주자로 바통을 이어받아 릴레이 대열에 동참했다.

서미경 의장은 우리 구 3.1운동의 발원지인 회덕역을 배경으로 ‘1919, 이기지 못했지만 2019, 반드시 이긴다’고 적힌 팻말을 들고 일본 아베 정부의 경제보복에 대한 규탄의 자리를 가졌다.

회덕역은 1919년 4월 1일 오후 8시부터 각 회덕주민들이 독립 만세를 부르며, 회덕역 앞으로 집결하여 오로지 나라만을 위한 일념 하나로 만세를 불렀던 뜻깊은 장소이다.

서미경 의장은 “선열들의 희생으로 광복을 얻은 지 74년이라는 시간이 흘렀지만, 아직도 일본 정부는 경제보복이라는 총성 없는 전쟁으로 우리나라를 호시탐탐 노리고 있는 것이 일본의 진짜 자화상"이라고 강조하며, “이 난국을 피할 수 없다면 국민이 모두 합심하여 극복해 나가자"고 밝혔다.

서미경 의장은 다음 참여자로 이나영 대전 동구의회 의장에게 바통을 넘겼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용인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안성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의정부타임뉴스홍천타임뉴스정선타임뉴스춘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전주타임뉴스익산타임뉴스군산타임뉴스정읍타임뉴스강진타임뉴스보성타임뉴스나주타임뉴스함평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화순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