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군산 여름 대표 축제 눈길‘2019 스릴러 페스티벌’
이연희 기자 waaa917@naver.com
기사입력 : 2019-09-03 17:09:58
청년 기획자 직접 참여, 청소년 소통 축제 호평

[군산타임뉴스=이연희 기자] ‘2019 스릴러페스티벌’이 군산 여름 대표 축제로 시민을 사로잡았다.

군산시민예술촌은 지난달 31일 구)조선은행(군산근대건축관)뒤 백년광장에서‘2019 스릴러 페스티벌’을 개최해 많은 시민들의 참여 속에서 성황리에 축제를 마쳤다고 3일 밝혔다.

‘스릴러 페스티벌’은 2016년부터 매년 진행하는 군산시민예술촌의 여름 대표 프로그램으로 더위를 날리는 독특한 기획과 참신한 아이디어로 무장된 특색있는 한 여름 밤 페스티벌이다.

이번 페스티벌은 청년기획단 AR과 SBS뷰티스쿨의 협력으로 진행됐으며 블러드 프로젝트, 마술사 문태현, 팝페라 빅맨싱어즈, 댄스팀 달하, 태권도 시범단 K타이거즈, 보컬 성윤기, 래퍼 이진범의 참여로 다양한 공연과 퍼포먼스를 선보였다.

SBS뷰티스쿨 팀의 한층 업그레이드된 분장으로 시민 3000여 명을 좀비와 귀신으로 만들어 찾은 모든 이의 눈을 즐겁게 했다.

또한 여고괴담, 흡혈귀의 관, 공포의 수술실, 좀비 감옥 등 다양한 포토존과 체험존을 운영했으며, 페스티벌을 찾은 많은 사람들이 참여해 특별한 사진을 남기기도 했다.

박양기 군산시민예술촌장은 “더위가 한풀 꺾인 여름의 끝자락에 진행된 2019 스릴러 페스티벌은 시민과 관광객에게 특별함을 느낄 수 있도록 준비했다”며 “앞으로도 군산시민예술촌은 시민과 함께 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두양수 문화예술과장은 “군산시 문화축제 중 청년 기획자들이 직접 참여하고 청소년들과 소통하는 프로그램이 많지 않은데, 스릴러페스티벌이 그 역할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군산시민예술촌은 오는 10월 5일 오후 2시부터 개복동 인근에서 예술의 거리를 배경으로 한 ‘개복동 거리예술제’를 개최한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용인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안성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의정부타임뉴스홍천타임뉴스정선타임뉴스춘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전주타임뉴스익산타임뉴스군산타임뉴스정읍타임뉴스강진타임뉴스보성타임뉴스나주타임뉴스함평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화순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