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지역소식
추석맞이 인동동 "행복홀씨 입양사업" 대대적 실시
김이환 기자 klh0422@naver.com
기사입력 : 2019-09-11 16:53:06
연도변 정비, 문화재 보호 등 생활환경 개선활동

[구미타임뉴스=김이환 기자] 인동동에서는 추석명절을 맞아 9. 6(금) ~ 9. 10(화)까지 지정ㆍ비지정 문화재, 관문, 생태공원 등을 대상으로 지역주민 및 자생단체들의 자발적 참여로 도로 공한지 청소 및 환경정비 등을 대대적으로 실시했다.

9. 6(금) 인동동 바르게살기운동위원회(위원장 김종태)에서는 회원 30여명이 참여하여 인동동과 가산면의 경계지역에 위치한 구미 관문인 신동지(속칭, 사각지) 주변 산책로에 제초 및 잡목을 제거하고 쓰레기를 수거하는 등 주변 환경을 정비했고,

9. 9(월) 구미문화원 인동동분원(분원장 신동규)에서는 회원 20여명이 참여하여 문화재인 ‘모원당’과 ‘청천당 신도비’ 주변 거리 청소와 제초작업, 화단가꾸기 등 지역 문화재를 보호·관리하여오고 있으며 깨끗한 인동 만들기에 동참했으다.

9. 10(화) 인동동 통장협의회(회장 임병연)에서는 회원 35명이 자율 참여하여 도심 속 쉼터로 사랑받고 있는 검성지 생태공원 주변에서 황상3주공아파트까지 도로변과 공원 주변 산책로에 잡초를 제거하고 쓰레기와 낙엽 등을 수거하는 등 환경정화 활동을 적극 펼쳤다.

문창균 인동동장은 우리지역의 생활환경 개선을 위해 ‘행복홀씨 입양사업’에 자발적으로 동참해주신 단체 회원들에게 감사를 전하며, “내 고장을 내 손으로 깨끗하게 하는 마을공동체 정신과 후손에 물려줄 소중한 지역 문화유산을 잘 가꾸고 관리할 수 있도록 주인의식을 가져 줄 것"을 강조하며 앞으로도 살기 좋은 새인동 만들기에 지속적인 관심과 참여를 당부했다.

한편 ‘행복홀씨 입양사업’은 지역명소, 도로, 공원, 공한지 등 일정구간을 지역주민 및 단체에서 입양하여, 자율적인 청소와 환경정비 등을 실천하여 환경을 개선하는 민간주도의 깨끗한 마을 가꾸기 사업으로 인동동에서는 올해 4월부터 새마을남여지도자협의회(황상동 고분군 입양), 자연보호협의회(천생산 석굴 입양), 문화원 인동동분원(모원당 입양), 인동농협(신동마을 입양) 등 4개 단체가 참여해오고 있다.

7월부터는 바르게살기운동위원회(신동지 입양), 통장협의회(검성지 생태공원 입양) 등 2개 단체가 추가 참여하여 활발히 활동하고 있어 깨끗한 마을 환경을 조성하고 지정·비지정 문화재의 관리 보존에 앞장서고 있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용인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안성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의정부타임뉴스홍천타임뉴스정선타임뉴스춘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전주타임뉴스익산타임뉴스군산타임뉴스정읍타임뉴스강진타임뉴스보성타임뉴스나주타임뉴스함평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화순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