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
추석에 사우디 찾은 이재용…"탈석유 나선 중동은 기회의 땅"
서승만 기자 smseo67@naver.com
기사입력 : 2019-09-15 23:29:25
추석연휴 사우디 건설현장 찾은 이재용…대법판결후 첫 해외출장

[타임뉴스=서승만 기자]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은 올해 추석 연휴를 맞아 사우디를 찾았다. 현지 건설 사업을 점검하는 한편 사우디와의 협력방안 확대를 모색하기 위한 방문으로 해석된다.

사우디 찾은 이재용…"중동은 기회의 땅" 

삼성물산 리야드 지하철 공사 현장 방문 

이재용 부회장은 15일 삼성물산이 건설 중인 사우디 리야드 도심 지하철 공사 현장을 방문해 명절에서 쉬지 못하고 공사 중인 임직원들을 격려했다. 이재용 부회장이 삼성그룹 계열사의 해외 건설 현장을 찾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 자리에서 이재용 부회장은 "추석 연휴를 가족과 함께 보내지 못하고 묵묵히 현장을 지키고 계신 여러분들이 정말 고맙고 자랑스럽다"고 말했다. 이어 "중동은 탈석유 프로젝트를 추구하면서 21세기 새로운 기회의 땅이 되고 있다"며 "여러분이 흘리는 땀방울은 지금 이 새로운 기회를 내일의 소중한 결실로 이어줄 것"이라고 강조했다. 

삼성물산은 현재 스페인 FCC, 프랑스 Alstom와 컨소시엄을 구성해 사우디 리야드 지하철 6개 노선 중 3개 노선의 시공을 맡고 있다. 준공은 오는 2020년 예정이다. 

리야드 메트로 프로젝트는 도심 전역에 지하철 6개 노선, 총 168km를 건설하는 사우디아라비아 최초의 광역 대중교통 사업이다. 지난 2013년 압둘라 빈 압둘 아지즈(Abdullah Bin Abdul Aziz) 전 국왕의 왕명에 의해 시작됐다. 


멈추지 않는 현장경영…해외도 직접 챙긴다 

이재용 부회장은 지난 6월 방한한 모하메드 빈 살만 알 사우드 사우디아라비아 왕세자를 승지원으로 초청해 5대 그룹 총수들과 함께 미래 성장 산업 분야에서의 협력 방안을 논의하기도 했다. 이재용 부회장은 차담회가 끝난 뒤 빈 살만 왕세자와 별도로 만난 것으로 알려졌다. 

이재용 부회장은 빈 살만 왕세자 방한에 앞선 24일에는 삼성물산 건설 부문 사옥을 찾아 최고 경영진과 함께 중동지역 사업 협력 방안을 논의한 바 있다. 당시 구내식당을 찾아 직접 배식을 받는 장면이 공개되면서 화제가 되기도 했다. 

이재용 부회장의 이번 사우디 방문을 두고 재계에서는 다소 파격적이라는 평가가 나온다. 지난달 29일 대법원의 파기환송 결정 이후 이재용 부회장의 현장경영이 어려울 것이란 전망이 지배적이었기 때문이다.

하지만 이 부회장은 대법원 결정 이후에도 일본의 무역규제 이후 예정된 일정을 소화하면서, 이번에는 명절 연휴를 맞아 직접 해외 현장을 찾는 숨가쁜 현장경영을 이어가고 있다.

재계 관계자는 "이 부회장의 리더십이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한 시점이고, 그룹 전반에 대한 영향도 큰 상황이라는 걸 반영한 것"이라며 "직접 현장을 챙기겠다는 이재용 부회장의 의지가 담긴 것으로 보인다"고 평가했다. 

이재용의 `명절 경영`…설에는 중국 반도체 현장 방문 

이재용 부회장은 과거에도 명절 연휴 기간에 출장을 나가 해외 사업 현장을 챙긴 바 있다.

올해 2월 설 명절에는 중국으로 출국해 시안 반도체 공장 2기 라인 공사 현장을 살펴보고, 연휴에 근무하는 임직원들을 격려했다. 삼성전자는 지난해부터 현지 공장에 70억 달러를 투자해 내년 완공 및 양산을 목표로 2공장을 건설 중이다. 

지난 2014년에는 미국 현지에서 이동 통신사 대표들과 미팅을 가졌으며, 2016년에는 미국을 방문해 마크 저커버그 페이스북 최고경영자(CEO)와 만났다. 지난 2016년 추석 연휴 때는 인도로 넘어가 모디 총리와 면담했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경상남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수원타임뉴스과천타임뉴스광명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파주타임뉴스김포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의정부타임뉴스포천타임뉴스양주타임뉴스동두천타임뉴스연천타임뉴스남양주타임뉴스구리타임뉴스안양타임뉴스시흥타임뉴스군포타임뉴스용인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화성타임뉴스평택타임뉴스안성타임뉴스성남타임뉴스경기.광주타임뉴스하남타임뉴스이천타임뉴스여주타임뉴스양평타임뉴스안산타임뉴스의왕타임뉴스가평타임뉴스원주타임뉴스동해타임뉴스양양타임뉴스속초타임뉴스강릉타임뉴스강원,고성타임뉴스인제타임뉴스양구타임뉴스철원타임뉴스화천타임뉴스춘천타임뉴스평창타임뉴스정선타임뉴스영월타임뉴스태백타임뉴스홍천타임뉴스횡성타임뉴스삼척타임뉴스청주타임뉴스진천타임뉴스음성타임뉴스증평타임뉴스영동타임뉴스옥천타임뉴스보은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제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청원타임뉴스괴산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당진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금산타임뉴스논산타임뉴스계룡타임뉴스홍성타임뉴스청양타임뉴스서천타임뉴스보령타임뉴스예산타임뉴스부여타임뉴스공주타임뉴스연기타임뉴스아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도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영천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고령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경산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마산타임뉴스김해타임뉴스밀양타임뉴스의령타임뉴스창녕타임뉴스거창타임뉴스산청타임뉴스함양타임뉴스양산타임뉴스하동타임뉴스진주타임뉴스창원타임뉴스진해타임뉴스함안타임뉴스거제타임뉴스통영타임뉴스경남,고성타임뉴스사천타임뉴스남해타임뉴스합천타임뉴스전주타임뉴스부안타임뉴스정읍타임뉴스무주타임뉴스장수타임뉴스임실타임뉴스순창타임뉴스남원타임뉴스군산타임뉴스김제타임뉴스익산타임뉴스진안타임뉴스완주타임뉴스고창타임뉴스목포타임뉴스함평타임뉴스영광타임뉴스장성타임뉴스담양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곡성타임뉴스구례타임뉴스나주타임뉴스고흥타임뉴스무안타임뉴스진도타임뉴스완도타임뉴스해남타임뉴스신안타임뉴스강진타임뉴스장흥타임뉴스영암타임뉴스보성타임뉴스화순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