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지역소식
대전 유성에서 만나는 춤추는 국화 ‘제10회 유성 국화전시회’ 개최
홍대인 기자 htcpone@naver.com
기사입력 : 2019-10-07 10:31:43
온천공원, 갑천공원까지 확장 전시…족욕 체험하며 국화 감상까지
[대전타임뉴스=홍대인 기자] 대전 유성구(구청장 정용래)는 10월 12일부터 11월 3일까지 23일간 유성구 유림공원 등 일원에서 ‘제10회 유성 국화전시회’를 개최한다고 7일 밝혔다.

올해 국화전시회는 “꽃에 물들고 빛에 반하고 온천을 느끼다" 라는 주제로 유림공원(꽃), 갑천공원(빛), 온천공원(힐링)에 이르기까지 넓은 구역에서 다채롭고 특색있는 볼거리를 제공한다.

특히, 올해는 국화전시회 10주년과 구 승격 30주년을 맞아 이를 기념할 수 있는 1030기념존과 함께 LED거리, 전통식물 터널 및 그림자 포토존 등 다양한 볼거리를 선보일 예정이며, 더욱 많은 시민들이 국화를 감상할 수 있도록 갑천변과 온천로 일원까지 전시장을 확장해 운영한다.

국화전시장에서는 40여종의 국화 15만본과 꽃전망대, 꽃탑, 국화조형물 1,100개, 박, 수세미, 하눌타리, 여주, 작두콩 등 도심에서 보기 힘든 전통식물 터널과 국화분재, 수석전시 등의 특별전시장과 섶다리를 감상할 수 있으며 방문객들의 먹는 즐거움을 위해 유성천에는 푸드트럭을 확대 운영한다.

또한 전시회 첫날 개최되는 국화음악회에는 가수 김수희, 손승연 등이 출연해 가을밤의 낭만을 더할 예정이며, 18일에는 전국 규모의 실버페스티벌을 준비해 문화생활로부터 소외되기 쉬운 어르신들에게 즐거운 축제의 장을 제공할 예정이다.

이밖에도 전시회 기간 중 소규모 문화공연과 행복팜 프리마켓, 사회적경제한마당, 로컬푸드 페스티벌, 유성구자원봉사대축제 등이 에서 개최돼 관람객들에게 다양한 경험과 볼거리를 제공할 전망이다.

전시회장을 가득 채운 국화는 구청사 및 가로환경 조성용 꽃묘를 생산하는 양묘장에서 유성구 직원들이 1년 동안 직접 재배해 운반, 설치까지 모든 작업을 손수 진행한다.

정용래 유성구청장은 “주민들의 많은 관심과 사랑으로 국화전시회가 올해로 10회째를 맞이했다"며, “올해도 새로운 내용으로 전시회를 구성해 발전시키고 지역주민과 함께하는 전시회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국화전시회는 유성구 청사와 가로환경 조성용으로 재배해 배치되던 국화가 구민의 호응으로 이어져 2010년부터 구청사와 유림공원에서 국화전시회를 개최하고 있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용인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안성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의정부타임뉴스홍천타임뉴스정선타임뉴스춘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전주타임뉴스익산타임뉴스군산타임뉴스정읍타임뉴스강진타임뉴스보성타임뉴스나주타임뉴스함평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화순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