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상주시농업기술센터 ,고품질 생산 Rice! 적기수확으로 Nice!
김이환 기자 klh0422@naver.com
기사입력 : 2019-10-08 09:37:40

[상주타임뉴스=김이환 기자] 상주시농업기술센터는 본격적인 벼 수확 철을 맞아 밥맛 좋은 최고 품질의 상주 쌀을 만들기 위해 적기에 수확 및 관리할 것을 당부했다.

벼의 알맞은 수확 시기는 외관상으로 벼 알이 90% 이상 황색으로 변했을 때다. 출수 후 55~60일경이 적기이며 상주 지역은 10월 중순경이다. 일찍 수확한 벼는 푸르거나 죽은 것이 증가해 수확량이 감소하고, 늦게 수확한 벼는 미강층이 두꺼워지며 빛깔이 불량하고 금이 간 쌀이 증가한다. 또한 이슬이 마른 후에 수확해 벼알 손실을 줄이는 것이 중요하다.

콤바인 작업 속도에 의해서도 쌀 품질이 좌우되는데 콤바인 표준 속도는 사람이 걷는 속도인 0.85m/sec를 지키는 것이 중요하다. 햇볕과 바람에 말릴 때는 벼의 두께를 5cm로 3일 정도 건조하고 화력건조기를 사용할 경우 일반용 종자는 45~50도, 종자용은 40도 이하에서 서서히 말리도록 한다.

수확 후 관리는 최종적으로 고품질 쌀을 생산하는 과정이다. 소비자의 고품질 쌀에 대한 수요가 높아져 수확 후 관리기술의 중요성이 강조되고 있다. 수확한 벼는 이종품종이 섞이지 않도록 관리하고, 같은 품종이라도 고품질 벼 기준 단백질 함량(6.5%이하), 신선도(지방산가 10이하, 발아율95%이상)를 유지하도록 한다.

건조 함수율은 상온에서 저장할 때는 15%, 저온에 저장할 때는 16%를 기준으로 건조하며, 저장온도 및 함수율에 따른 안전저장기간을 고려하여 건조한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올해 변화하는 기상환경 등의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잘 여문 벼를 적기 수확하고 알맞게 건조한 뒤에 저장하여야 소비자에게 좋은 품질의 쌀을 제공할 수 있다고 말했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용인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안성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의정부타임뉴스홍천타임뉴스정선타임뉴스춘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전주타임뉴스익산타임뉴스군산타임뉴스정읍타임뉴스강진타임뉴스보성타임뉴스나주타임뉴스함평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화순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