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예술의 진수 ‘대한민국 국악인 대축제’ 열려
(사)광주국악협회, 국악의 날 제정 및 국립광주국악원 건립 범시민 서명운동 추진
김명숙 | 기사입력 2019-10-14 19:50:31

[광주타임뉴스=김명숙 기자] ‘대한민국 국악인 대축제’로 전통예술을 사랑하는 시민들과 국악인, 무등산을 찾은 등반객까지 1500여명이 광주전통문화관에 모였다.


문화예술의 진수 ‘대한민국 국악인 대축제’ 열려

(사)한국국악협회 광주광역시지회(회장 함태선)는 지난 10일 오후 2시부터 ‘국악의 날’ 선포 기념 ‘2019 제2회 대한민국 국악인 대축제’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광주광역시교육청 나종훈 교육행정국장, 동부교육지원청 장영신 교육장, 서부교육지원청 이영주 교육장, 광주예총 임원식 회장, 광주문인협회 신현영 회장, 광주음악협회 김성훈 회장, 대한민국 국악인 대축제 박정진 추진위원장, 광주문화예술회관 성현출 관장, 광주시 서구의회 사회도시위원장 전승일 의원과 직원들, 강신기 광주시 전 기획실장, 광주시 무형문화재 판소리 보유자 방성춘, 이순자 선생, 광주신한카드 박경래 지점장과 직원, 담양군 문화재단 정병연 본부장, 광전매일 김준행 광주새마을 광산구회장, 일등방송 강창우 대표 등 이 외에도 많은 언론사 기자들의 열띤 취재도 펼쳐졌다.

이번 행사는 전통예술에 담긴 민족정신과 나라의 예술을 계승·발전시켜 세계적인 문화예술로 그 위상을 높이기 위해 2018년 10월 10일을 ‘국악의 날’로 선포하고 속히 대한민국 국악인의 날이 제정되기를 염원하며 전통예술인들의 축제의 장으로 펼쳐졌다.

특별히 이날 행사는 최유랑 아나운서의 사회로 진행된 ‘대한민국 국악인 대축제’는 광주시립국악관현악단이 한상진 지휘자와 하나 되어 펼친 신명나는 모듬북협주곡 ‘타’로 흥을 돋우었다. 이어 국악가수 이명진이 부른 ‘하나 됨의 꿈, 상모’ 천상의 목소리가 무등산에 울려 퍼졌다.

1부 개막식, 2부 축하공연으로 펼친 이날 행사장에는 광주시민들이 남도소리의 중심 광주에 국립광주국악원이 건립되기를 간절히 소망하며 광주광역시와 함께 ‘국립광주국악원 건립 범시민 서명운동’도 함께 진행됐다.

대한민국 국악인 대축제 조직위원회 함태선(광죽국악협회 회장) 위원장은 인사말을 통해 “대한민국의 예술인 전통예술인들의 인재양성 및 발전을 위한 ‘국악의 날 제정’ 국가적으로 하루속히 제정되어 우리 고유 음악의 소중한 가치가 더욱더 빛나고 발전하기를 간절히 소망한다"며 “남도 전통예술의 계승발전을 위해 ‘국립광주국악원 건립 범시민 서명운동’에 모두 동참하여 광주국립국악원이 하루빨리 유치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광주시교육청과 동부, 서부 교육장은 축사를 통해 하나같이 “전통예술에 담긴 민족정신을 가르치고 세계적인 문화예술로 발전시키기 위해서는 많은 인재들이 배출되어야 한다"라면서 “광주시교육청에서도 많은 꿈나무들이 전통예술을 사랑하고 예술인들로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가르치겠다"고 말했다.

이어진 2부 축하공연이 전통예술의 꽃인 판소리를 비롯한 다양한 전통무용, 창작무용, 소리합북연주, 난타, 남도 민요, 전통놀이 강강술래까지 120여명이 공연에 참여했다.

축하공연에는 ▲ 아리문화예술단의 아름다운 동행 ‘난타’ ▲굿모리단의 ‘한량무’ ▲최미애 전통무용단의 ‘장구춤’ ▲소리꾼 함승우가 들려주는 판소리 ‘심청가 중 한 대목’ ▲춘당무용단 고숙진이 선보이는 ‘화선무’ ▲이정숙 무용단이 펼치는 ‘진쇠춤’ ▲소정국악원 30여명이 하나되어 연주하는 ‘소리합북’ ▲일심가무악단의 ‘송향’ ▲한진옥류 호남검무보존회가 선보이는 ‘한진옥류 호남검무’ ▲무형문화재 이순자, 최혜정 명창의 입체창 ▲코리아문화예술단 50여명이 펼치는 전통 ‘강강술래’ ▲남도 민요, 새타령, 진도아리랑에는 이순자, 최혜정, 마미숙, 한지연의 소리로 연주됐다.

전통놀이 강강술래는 공연자와 시민들의 하나로 손을 잡고 전통문화관 너덜마당을 뛰고 돌며 하나되어 축제를 즐겼다. 더욱이 공연의 마지막 남도 민요 중 ‘진도아리랑’은 모든 관람객들과 공연 참여자들의 대동한마당으로 즐기며 공연을 마무리했다.

한편 (사)광주국악협회는 광주광역시 국립광주국악원을 유치를 위해 40만명 서명운동을 계속 추진할 예정이며 전통예술 예향의 고장으로서 더욱더 발전할 수 있도록 광주시민의 범시민 서명운동에 적극 동참해 줄 것을 부탁했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