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천안시, 새벽 체납차량 합동 번호판 영치를 실시
최영진 기자 sosyoungjin1@hanmail.net
기사입력 : 2019-10-16 11:10:32

[천안타임뉴스= 최영진 기자] 천안시는 지난 15일 이른 새벽 체납 지방세의 약 17%를 차지하는 자동차세와 과태료의 약 84%를 차지하는 자동차 관련 세외수입 체납액 징수를 위해 합동 번호판 영치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시 관계자는 "이번 단속에서는 체납징수 담당공무원 뿐만 아니라 지방세 및 차량관련 과태료 담당공무원 등 행정력이 총 동원돼 번호판 영치시스템이 탑재된 차량과 스마트폰을 이용한 대대적인 영치활동을 펼쳤다"고 말했다.

자동차세 1회 체납 차량에 대해서는 영치예고를 통해 자진 납부를 유도하고, 자동차세 2회 이상 체납 차량 및 과태료 30만 원 이상 체납 차량에 대해서는 현장에서 번호판을 영치했다.

특히 이날 담당 공무원들은 얼마 전 배부된 ‘체납처분반’이라는 문구가 새겨진 조끼를 착용해 현장에서 차량 도난범으로 오해받는 사례를 방지함은 물론 시민들에게 뜨거운 격려를 받기도 했다.

아파트 단지와 빌라 등 차량 밀집지역을 중심으로 이뤄진 이번 영치활동결과 적발된 차량은 655대였으며, 이들이 체납한 금액은 1억7천여만 원에 달했다.

최광용 세정과장은 “지속적인 영치활동을 통해 지방세 및 과태료 체납 시 차량운행을 할 수 없다는 납세의식을 고취시켜 나갈 것이며, 영치 후에도 체납액을 납부하지 않는 차량은 공매처분 등 강력한 행정조치를 취해 공평과세 실현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용인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안성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의정부타임뉴스홍천타임뉴스정선타임뉴스춘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전주타임뉴스익산타임뉴스군산타임뉴스강진타임뉴스보성타임뉴스나주타임뉴스함평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화순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