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치,행정
경상북도·상주시, 상주에너지와 투자양해각서 수소연료전지발전 단지 조성
김이환 기자 klh0422@naver.com
기사입력 : 2019-10-25 21:50:24

[상주타임뉴스=김이환 기자] 경상북도와 상주시는 2019년 10월 25일(금) 오후 3시 상주시청 대회의실에서 전우헌 경제부지사, 황천모 상주시장, 표영준 한국동서발전(주) 사업본부장, 임윤철 ㈜상주에너지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수소연료전지 발전단지」를 조성하는 투자양해각서(MOU)를 체결하였다.

청리면 청리일반산업단지에 들어서는 「상주 수소 연료전지 발전단지」는 2019년부터 2021년까지 66,000㎡부지에 발전용량 50MW규모로 조성된다. 사업비는 3,250억원이다.

이곳에서 한 해 생산되는 전기는 411GWh로, 이는 월 사용량 300KWh 기준 약 11만 세대에 전력을 공급할 수 있는 양이다.

수소연료전지는 천연가스(LNG)에서 수소를 분리해 공기 중에 있는 산소와 반응시켜 전기를 생산하는 대표적 친환경 신재생에너지 사업이다. 서울과 부산 등 도심에도 건설되고 있으며 발전 효율이 높고 매연이 없는 청정에너지 시설이다. 태양광이나 풍력과 달리 시간이나 자연환경에 구애받지 않고 전기를 생산할 수 있는 장점을 가지고 있다.

수소연료 발전 사업으로 50명 이상의 신규 일자리가 창출되고, 공사 기간 중에는 약 500여명 가량의 간접고용이 이루어질 예정이다. ㈜상주에너지는 지역 업체의 인력과 장비를 우선적으로 이용할 것을 약속했다.

이와 함께 발전소 인근 지역에는 매년 3천만원 정도의 기본지원금과 47억원가량의 특별지원금이 투자되어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황천모 상주시장은 “지역경제가 어려운 가운데 친환경 신재생에너지 발전 사업 지역으로 상주를 선택한 데 대해 감사드린다"며 “상주시에 투자하면 반드시 성공한다는 평가를 받을 수 있도록 기업 활동에 필요한 모든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경상남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용인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안성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의정부타임뉴스홍천타임뉴스정선타임뉴스춘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청양타임뉴스홍성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당진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전주타임뉴스익산타임뉴스군산타임뉴스강진타임뉴스보성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