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서울,“요즘 핫이슈가 된 라돈의 검출"
이수빈 기자 lsbccc0708@hanmail.net
기사입력 : 2019-11-05 19:15:55
전남보성의 그린석 멋지게 탄생하다!!

[서울타임뉴스=이수빈기자] 그린석 은 친환경적이고, 자연친화적. 내구성이 뛰어나며, 반영구적. 시공이 전석에 비해 시간이 걸리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말했다.

조경석 시공과 달리 등산객 및 관광객의 물놀이 공간 또는 친수공간으로서 휴식이 필요한 쉼터로1회 시공으로 수 백 년 유지가 가능하므로 대대손손 물려줄 유산 적 가치 제공으로 하천정비, 사방댐, 계류보전사업 시공 시 맞춤형 규격으로 시공하므로 공사 기간을 단축할 수 있고, 자재간격이 없다고 말했다.

조경석에 비해 가격이 다소 비싸다는 단점이 있으나 반영구적이며, 유지보수 비용이 없음으로 내구성이 강하며, 균열과 파열이 없어 재활용이 가능하며 친환경 소재로 이용된다고 밝혔다. 수질 오염으로 인한 생태계 교란 방지시공이 용이하여 인력과 장비가 많이 필요 치 않는 다고도 말했다.

운반의 편의성 제공, 시공용이 표면을 매끄럽게 시공 가능하며 주변 경관과 조화를 이루고 시각적인극대화로 주민들의 쉼터로 이용 가능하며, 관광객/등산객 및 아이들 에게 휴식(힐링) 공간과 문화적 가치에 제공된다고 말했다. 반면,(예: 서울의 청계천)홍수에 약해 무너짐과 장마철에 취약하여 콘크리트 시공의 특성 상 조각조각이 이탈하면 도미노 현상 발생으로1년에 한 번씩 보수 공사를 진행하는 것으로 밝혀졌다.

그러나 전남보성의 그린석 은 한번 시공으로 유지 보수가 필요 없어 역사적 유산의 가치가 있으며 석재 시공 시 주변 경관과 조화를 이루어 전남을 찾는 관광객과 도민들에게 건강이 힘솟는 쉼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초기 비용이 다소 발생하나, 영구적 시설이 되므로 장기적 측면에서 시멘트보다 비용 절감 효과가 있으므로 시멘트 자재보다 석재 자재가 친환경적이라고 강력히 추진한다고 말했다.

보성군 득량면 에서 생산되는 보성 그린석(삼승석재)은 맥반석의 장점을 모두 지니고 있다고 연구진은 밝혔다.

그 중 요즘 핫이슈가 된 라돈의 검출 시험 결과 WTO 권고기준인 148(Bq/㎥)보다 무려 7배 가량 작은 19.5(Bq/㎥)이 검출되었다.
또한, 강한 탈취 기능으로 새집 증후군, 아토피 질환에 효과가 있고, 중금속 흡착 기능을 해서 시멘트의 독성을 중화하는 효과를 말한다.

석면과 유해물질이 포함되어 있지 않아서 다양한 건설현장에 안전한 건축자재로 이용되고 있다며 보성 그린석 은 앞으로 더욱 다양한 분야에 대량 공급할 수 있도록 꾸준한 노력과 실험을 하고 있다고 밝혔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경상남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용인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안성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의정부타임뉴스홍천타임뉴스정선타임뉴스춘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청양타임뉴스홍성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당진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전주타임뉴스익산타임뉴스군산타임뉴스강진타임뉴스보성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