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허태정 대전시장, 세계지방정부연합 총회 유치를 위해 아프리카 출장!
홍대인 기자 htcpone@naver.com
기사입력 : 2019-11-05 21:23:26
2022 세계지방정부연합 총회 유치 및 유엔 해비타드와 공적개발원조 양해각서 체결
허태정 대전시장
[대전타임뉴스=홍대인 기자] 허태정 대전시장이 대표단을 이끌고 오는 7일부터 18일까지 아프리카 케냐 및 남아공 더반 출장길에 오른다.

이번 출장은 2022년 세계지방정부연합(UCLG) 총회 유치와 유엔 해비타트(UN-Habitat)와 공적개발원조(ODA) 사업 협력방안 등을 모색하기 위한 출장이다.

허태정 시장은 더반 총회 참석에 앞서, 첫 공식일정으로 8일 아프리카 케냐 나이로비 유엔 해비타트(UN-Habitat) 본부를 방문해 메이무나 모우드 셔리프 사무총장과 대전형 공적개발원조(ODA-CPTED)사업 양해각서(MOU)를 체결한다.

대전시는 이번 양해각서 체결로 우호도시인 인도네시아 탕그랑셀라탄에 대전청년을 파견해 유엔 해비타트(UN-Habitat)와 공동으로‘범죄예방 환경디자인 사업인‘대전형 공적개발원조(ODA-CPTED) 모델’을 개발해 개도국에 노하우를 전수하게 된다.

또 허태정 시장은 오는 11일부터 15일까지 남아공 더반에서 열리는‘제6회 세계지방정부연합(UCLG) 총회’에 참석해 2022세계지방정부연합 대전 총회 유치를 위해 막바지 활동을 펼친다.

그간 시도지사협의회, 외교부 등과 협조해 다수의 지지세력을 확보했던 대전시는 마지막까지 긴장의 끈을 놓지 않고, 세계지방정부연합 총회의 주요 결정권자들을 직접만나, 차기 총회가 대전에서 개최될 수 있도록 지지를 호소할 계획이다.

이밖에도 11일에는 남아공 더반시장을 만나 자매도시로서 교류협력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12일에는 세계지방정부연합 공동회장에 도전하는 중국 시안시장과도 교류의향서를 체결할 계획이다.

총회 마지막 날인 15일에는 세계이사회(World Council)에서 차기 총회 개최지가 결정되며, 대전 유치가 확정될 경우 허태정 대전시장이 이사회에서 수락연설을 하게 된다.

허태정 시장은 출장길에 오르면서 “이번 출장을 통해 국제사회의 책임 있는 일원으로서 저개발국에 대한 공적개발원조를 통해 국제적 위상을 높이고, 세계지방정부연합 총회를 반드시 대전에 유치해서 150만 대전시민들에게 기쁜 소식을 전하겠다"고 말했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경상남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용인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안성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의정부타임뉴스홍천타임뉴스정선타임뉴스춘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청양타임뉴스홍성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당진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전주타임뉴스익산타임뉴스군산타임뉴스강진타임뉴스보성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