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지역소식
'광주전남종교인 평화실천연대' 출범식, 제102차 종교인 평화포럼 개최
김명숙 기자 moung0323@hanmail.net
기사입력 : 2019-11-12 14:06:32

[광주타임뉴스=김명숙 기자] 오는 14일 오후 3시 광주전남 10대종단 대표들이 광주 남구 양림동커뮤니티센터 소극장에서 '광주전남종교인 평화실천연대' 출범식과 제102차 종교인 평화포럼을 개최한다.

'광주전남종교인 평화실천연대' 출범은 세계종교연합 선도기구인 UN산하 NGO '세계종교연합(U.R.I : United Religion Initiative)'의 '한국종교연합'과 조직적 결합으로, 다른 종교간 '글로벌 네트워크 구축'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광주전남 10대 종단이 종교의 벽과 지역의 한계를 뛰어 넘어 종교간 대화와 협력증진을 통해 지구촌의 전쟁과 분쟁종식, 생명존중과 평화정착, 정의실현에 함께 힘을 모으기로 한 것이다.

이정구 성공회대 전 총장은 '제102차 종교인평화포럼' 발제문을 통해 "오늘날 종교 지도자들의 타락과 신앙 공동체의 변질이 한국사회를 위협하고 있다"고 진단하고, "어떤 종교를 막론하고 신앙공동체가 개인 영성과 사회적 영성을 동시에 추구하고, 누구에게나 개방적 자세를 갖추는 것이 시급하다"라고 주문한다.

또한 이남곡 인문운동가는 "남과 북은 지난 70여년 동안 동질성보다는 이질성이 심회되어 비정상적, 시대착오적인 분단체제가 지속되면서 '통일'에 의해서만 문제가 해결될 것처럼 잘못된 인식이 자리를 잡고 있다"며 "사고의 대전환을 통해 남과 북이 앞으로 상당기간 '한 민족 두 국가시대'를 열어 가는 것이 현실적이고 합리적인 한반도 평화의 길"이라고 강조한다.

'광주전남종교인 평화실천연대' 조직은 상임대표에 이우송(성공회 신부, 살림문화재단 이사장, 본지 고문), 공동대표에 박상규(성광교회 목사, 광주NCC 전 회장), 현지(원효사 원로스님, 광주사암연합회 전 회장), 정세완(원불교 교무), 안웅(천도교), 홍준표(유교, 총무수석장의), 박용수 박사(시민사회, 고려인마을동행위원장), 사무총장은 조성식 박사(역사학)가 맡았다.

한편, 세계종교연합(URI)은 2000년 6월 26일 UN경제사회이사회와 협의지위를 갖는 비정부기구(NGO)로 창립되어, UN과 오랜 협력 관계를 맺고 있으며, 현재 108개국 100여개 종단, 1029개의 지부(원)로 구성된 세계 최대규모의 종교간 네트워크다. 한국종교연합은 초창기에 고 김수환 추기경, 고 강원룡 목사와 송월주 스님 등이 참여했으며, 현재는 박경조 전 성공회 주교가 상임대표를 맡고, 김홍진 천주교 신부, 박남수 전 천도교 교령, 박종화 목사 등 각 종단 대표 12명이 공동대표를 맡고 있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용인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안성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의정부타임뉴스홍천타임뉴스정선타임뉴스춘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전주타임뉴스익산타임뉴스군산타임뉴스정읍타임뉴스강진타임뉴스보성타임뉴스나주타임뉴스함평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화순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