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칠곡군, 전문 셰프 레시피 전수로 미식가 입맛 유혹
김이환 기자 klh0422@naver.com
기사입력 : 2019-11-12 20:59:37

[칠곡타임뉴스=김이환 기자] 칠곡군은 지난 11일 농업기술센터 6차산업관에서‘외식업소 맞춤형 위생관리 컨설팅 수료식’을 갖고 과정을 이수한 19개 업소에 수료증과 현판을 전달했다.


이번 컨설팅은 지역 외식업 경영자의 전문성을 향상시켜 급변하는 외식산업의 환경 변화에 대처하고 도내 최고 수준의 경쟁력을 갖춘 외식산업 육성을 위해 마련됐다.

이에 칠곡군과 오영근(54, BI 코리아 컨설팅 대표) 셰프는 지난 8월부터 4개월에 걸쳐 19개 외식업소를 대상으로 이론교육, 조리교육, 현장교육을 실시했다.

이론교육은 최근 경기침체와 최저임금 인상 등으로 어려움에 처한 외식업의 자생력을 확보하고 영업주 경영능력을 향상시키고자 9회 걸쳐 이루어 졌다

또 지역에서 생산된 신선한 농축산물을 활용한 ▲다양한 요리에 활용되는 기본육수 뽑기 ▲간장을 이용한 요리에 사용되는 만능소스 ▲육류와 해산물을 요리하는 고추장 베이스 소스 ▲마요네즈를 탈피해 올리브유를 이용한 야채 드레싱 ▲타 지역과는 차별화된 칠곡군만의 불고기소스 ▲영지버섯을 이용한 닭 레시피 ▲밑반찬 교육 등의 조리 교육을 실시했다.

특히 각 업소를 직접 방문해 경영진단, 고객서비스, 상권 및 환경분석, 메뉴타당성, 마케팅 등 음식점 경영 전반에 대한 문제점을 도출하고 1:1 맞춤형 해결방안을 제시하는 현장 교육도 진행했다.


이밖에도 오영근 셰프는 컨설팅이 끝난 뒤에도 외식업 사장과 단체 대화방을 개설해 매일 연락을 주고받을 정도로 사후관리에도 힘쓰고 있다.

이번 컨설팅을 수료한 조태선(女·51) 이어도 대표는“이번 컨설팅을 통해 업주들에게는 피와 살이 되는 큰 도움을 받았다" 며 칠곡군 관계자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백선기 칠곡군수는“친절한 음식점과 맛집은 지역의 관광산업을 성장시킬 수 있는 동력"이라며“앞으로도 음식점의 자생력 증강과 급변하는 외식산업 환경에서도 흔들림 없이 성장할 수 있도록 실질적이고 지속적인 도움을 드릴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칠곡군은 음식점 위생등급제 및 외식업소 맞춤형 컨설팅, 식중독 예방 컨설팅, 셰프로드 조성 등 음식문화 개선과 외식산업 활성화를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여 왔다.

이를 통해 경상북도 우수기관, 농식품부 주관 전국 외식업 선도 지구 공모 선정, 농식품부장관 기관상을 수상하는 등 경북 음식문화의 표준으로 자리매김 하고 있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용인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안성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의정부타임뉴스홍천타임뉴스정선타임뉴스춘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전주타임뉴스익산타임뉴스군산타임뉴스정읍타임뉴스강진타임뉴스보성타임뉴스나주타임뉴스함평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화순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