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대전예술의전당, 청년과 거장의 만남 ‘영웅 그리고 백건우’
홍대인 기자 htcpone@naver.com
기사입력 : 2019-11-23 16:25:30
[대전타임뉴스=홍대인 기자] 피아니스트로서의 행보를 시작한 지 올해로 63년, 세계적인 권위의 콩쿠르에서 여러 차례 수상하며 거장의 반열에 오른 피아니스트 백건우와 대전의 청년음악가들이 만나는 감동의 무대가 대전예술의전당 아트홀에 펼쳐진다.

일흔을 넘긴 나이에도 건반 너머 피안의 세계를 찾기 위해 매일 피아노 연습과 연구를 게을리하지 않는 백건우는 끊임없이 새로운 곡에 도전하며 사람들에게 ‘건반 위의 구도자’라 불린다.

그가 이번 공연에서 함께 연주할 오케스트라는 2017년 대전예술의전당이 지역 출신의 실력 있는 청년음악가를 모아 창단한 ‘DJAC 청년오케스트라’이다. 엄격한 오디션을 통해 선발된 이들은, 예술감독 겸 지휘자 고영일을 필두로 순회공연 및 다양한 기획공연을 통해 음악가로서 나날이 성장하는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이번 공연에서는 베토벤의 교향곡 ‘영웅’과 모차르트 피아노 협주곡 27번을 통해 탄탄하게 실력을 쌓아가고 있는 청년 음악가들의 패기 넘치는 젊은 열정과 흠잡을 데 없이 깔끔하면서도 연륜이 묻어나는 짙은 감동의 울림을 주는 거장 피아니스트의 특별함을 선사한다.

모두를 기대하게 하고, 무대에서 늘 기대 그 이상을 보여주는 피아니스트 백건우와 대전의 청년 음악가의 만남으로 기대를 모으는 이번 공연의 관람료는 R석 4만 원, S석 3만 원, A석 2만 원으로 8세(초등학생) 이상 입장 가능하며, 예매는 대전예술의전당 홈페이지(www.djac.or.kr)와 전용콜센터(1544-1556)에서 가능하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용인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안성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의정부타임뉴스홍천타임뉴스정선타임뉴스춘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전주타임뉴스익산타임뉴스군산타임뉴스정읍타임뉴스강진타임뉴스보성타임뉴스나주타임뉴스함평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화순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