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드론 활용한 지적재조사 디지털 지적구축에 기여
김이환 기자 klh0422@naver.com
기사입력 : 2019-12-02 17:58:32

[상주타임뉴스=김이환 기자] 상주시는 드론을 활용해 금년도 사업 지구인 신봉지구(신봉동 243-2번지 일원) 46필지(21,685㎡)에 대해 지적재조사사업 추진으로 업무의 효율성을 극대화하고 있다고 밝혔다.

지적재조사사업은 100년 전에 만들어져 토지의 실제 이용현황과 일치하지 않는 지적공부 등록사항을 바로 잡고 종이 지적을 디지털화 하기 위하여 추진하고 있는 중장기 국책사업이다.


지적 경계가 서로 맞지 않아 도시계획사업을 추진하지 못하는 신봉지구의 지적재조사 측량/조사 수행자로 한국국토정보공사로 선정하는 등 12월부터 내년도까지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특히 신봉지구 지적재조사 사업에 드론을 이용해 촬영한 항공 영상은 사업 추진 때 현지조사에 소요되는 시간과 비용을 줄일 수 있고 토지이용 및 건축물 현황 등을 분석해 토지 조사와 경계 설정에 적용된다.

시에서는 앞으로 드론으로 촬영한 고해상도 영상 자료를 주민 설명 자료로 활용함으로써 주민의 이해도를 높이고 지적경계를 쉽게 확인하는 등 토지 소유자 간 경계 결정 협의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향후 추진할 지적재조사사업에도 적극 활용해 사업을 원활하고 효율적으로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상주시 관계자(민원토지과장 이채광)는 “토지 경계의 분쟁을 해소하고 주민의 재산권을 보호하는 지적재조사사업에 드론을 적극 활용해 사업을 추진하는 등 정확한 디지털 지적을 구축해 나가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용인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안성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의정부타임뉴스홍천타임뉴스정선타임뉴스춘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전주타임뉴스익산타임뉴스군산타임뉴스정읍타임뉴스강진타임뉴스보성타임뉴스나주타임뉴스함평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화순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