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대전시, ‘갑천지구 생태호수공원 조성’ 시민설명회 개최
홍대인 기자 htcpone@naver.com
기사입력 : 2019-12-02 21:20:40
[대전타임뉴스=홍대인 기자] 환경보존과 개발추진의 갈등 속에 오랜 기간 논란이 이어졌던 ‘대전 도안갑천지구 호수공원’조성 사업이 본격적으로 추진될 전망이다.

대전시는 오는 14일 오후 2시 대전컨벤션센터에서 ‘생태호수공원 조성계획 시민설명회’를 개최한다.

대전시는 지난 11월 8일 개최한 갑천지구 조성사업 민․관 협의체 제13차 회의에서‘명품 생태호수공원 조성(안)’을 협의한 이후 실무협의를 지속적으로 진행해왔다.

이날 시민설명회는 그동안 민․관협의체 운영을 통해 마련된 생태 호수공원 조성(안)을 시민들에게 설명할 계획이며, 시민과 관련 전문가, 지역주민, 미래세대인 청소년 등 약 100~150명의 다양한 계층이 참여하는 ‘타운홀미팅’ 방식으로 진행된다.

대전시는 대전시 홈페이지를 통해 시민설명회 참가자를 모집한 뒤 성별, 연령별, 거주지역 별로 안배해 60명의 토론자를 선정할 예정이다.

시는 설명회에 참석하지 못하는 시민들의 공원조성에 대한 의견을 듣기위해 12월 14일부터 28일까지 시 홈페이지를 통해 건의사항을 접수할 계획이다.

민․관 협의체 김규복 의장은 “이번 시민설명회는 시민대책위와 대전시, 도시공사가 상호 신뢰와 배려를 통해 갈등을 해소하고 성숙된 숙의민주주의를 실현하는 수범사례"라며, “앞으로 원만한 사업추진을 위해 모든 주체들이 긴밀히 협력해주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민․관협의체’는 환경부의 환경보존방안 협의조건에 따라 2018년 2월 12일 도안갑천지구친수구역개발사업 백지화 시민대책위, 대전시, 대전도시공사가 협약 체결을 통해 갑천지구를 보다 발전적인 방향으로 추진하기 위해 구성한 협의체다.

대전시는 시민설명회에서 제시된 의견을 심도 있게 검토한 후 공원조성계획 최종(안)을 확정하고 환경부 승인을 신청할 계획이며, 상반기 중 호수공원 착공을 목표로 관련절차 추진에 만전을 기할 방침이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용인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안성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의정부타임뉴스홍천타임뉴스정선타임뉴스춘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전주타임뉴스익산타임뉴스군산타임뉴스정읍타임뉴스강진타임뉴스보성타임뉴스나주타임뉴스함평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화순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