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최교일 국회의원, 2020년 의정보고회 및 시국강연 성료!
이승근 기자 isg2393@hanmail.net
기사입력 : 2020-01-11 17:24:24

[영주타임뉴스=이승근기자]지난 1월 10일(금) 오후2시 영주시민회관에서 자유한국당 최교일 국회의원의 의정보고회와 시국강연이 성황리 개최되었다.

이 날 행사에는 800여 시민이 몰려 국회의원의 의정보고회에 관심을 보였다.
특히, 이 날 영주시민회관 1,2 층 500여 좌석이 꽉 찼으며 자리에 앉지 못하는 수 백 여명의 참석자들이 객석 뒤에 서서 의정보고회를 참관하기도 하였다.

시국강연 첫 강연자로 나선 황갑식 前안정농협 조합장은 “내가 최교일 의원을 좋아하는 이유"라는 제목으로 강연을 하여 눈길을 끌었다.
이어 우파 성향으로 유명한 최공재 영화감독의 “문화 대통령 박정희"란 주제로 강연을 펼쳤으며, 이어 멀리 인천에서 온 다섯아이의 엄마로 알려진 우파 활동가 김수진씨의 시국강연으로 큰 박수를 받았다.

황교안 대표와 심재철 원내대표, 나경원 의원, 전희경 대변인 등은 영상 축전을 통해 “최교일 의원은 좌파정권의 폭정에 맞서 선봉에 서서 싸워 온, 한국당에 없어서는 안 될 보배다. 앞으로도 최 의원이 더 큰 정치인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많은 사랑과 응원을 보내 달라“는 메시지를 전했다.

최교일 의원은 이날 의정보고에서 “그동안 좌파정부의 독주에 맞서기 위해 선봉에 서다 보니 좌파정부와 좌파진영의 집중적인 견제를 받고 있다보니 어려움과 말 못할 사연도 참 많았지만 이에 굴하지 않고 자유 대한민국을 지켜내고 경제를 살리겠다"며 밝혔다.

이어 “지난 4년간 의정활동을 위해 지구 8바퀴에 달하는 33만Km를 달려왔다"며 “앞으로 쉼 없이 지역발전과 국가발전을 위해 더 힘차게 뛰겠다"고 강조했다.

최 의원은 “국회의원 임기 시작 후 단 하루도 쉬어 본 적이 없고 심지어 감기 한 번 걸리지 않아 아파서 쉬는 것조차 못했다"면서“앞으로도 나를 내려놓고 국민을 섬기는 '섬김정치'를 펼치고 이를 바탕으로 획기적인 지역발전을 이뤄내겠다"고 말하여 큰 박수를 받았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용인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안성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의정부타임뉴스홍천타임뉴스정선타임뉴스춘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전주타임뉴스익산타임뉴스군산타임뉴스정읍타임뉴스강진타임뉴스보성타임뉴스나주타임뉴스함평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화순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