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허태정 대전시장, ‘축구특별시 대전’ 부활 위해 힘 모으자!
홍대인 기자 htcpone@naver.com
기사입력 : 2020-02-13 13:50:41
대전시·하나은행·서포터즈 등 6개 기관 협력 체계 구축
사진 왼쪽부터 윤순기 (주)하나은행 충청영업그룹 총괄대표, 정성욱 대전상공회의소 회장, 허정무 (재)하나금융축구단 이사장, 허태정 대전시장, 이승찬 대전시체육회장, 최해문 대전하나시티즌 서포터즈 준비위원회 공동위원장, 김무권 대전하나시티즌 서포터즈 준비위원회 공동위원장
[대전타임뉴스=홍대인 기자] 허태정 대전시장은 13일 시청에서 대전하나시티즌 관련 6개 기관과 ‘시민이 행복한 축구특별시 대전의 부활을 위한 협력 강화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은 축구특별시 대전의 명성을 되찾기 위해 대전시를 비롯한 관계 기관들이 협력을 강화하는 자리로 마련됐다.

이날 협약식에는 허태정 대전시장과 허정무 하나금융축구단 이사장, 정성욱 대전상공회의소 회장, 이승찬 대전시체육회장, 윤순기 하나은행 충청영업그룹 총괄대표, 김무권․최해문 대전하나시티즌 서포터즈 준비위원회 위원장 등이 참석했다.

특히 하나은행은 유소년 축구 발전에 사용하도록 ‘대전시 축구 문화 활성화 기금’을 조성하기 위해 3월 2일 ‘시티즌 팬사랑 적금’을 출시해 판매좌수 당 1,000원을 적립할 예정이다.

대전하나시티즌의 전신인 대전시티즌이 2003년에 프로축구 평균관중 1위, 홈승률 1위, 주중최다관중기록을 세우면서 대전시는 ‘축구특별시’의 명성을 얻었다.

하지만, 이후 저조한 성적으로 인해 시민들의 관심 부족으로 축구특별시의 위상이 줄어들게 되었다.

한편, 지난 1월 4일 대전시티즌의 프로축구단 운영권을 하나금융지주가 인수함으로서 기업구단인 대전하나시티즌이 탄생하였다. 이후 하나금융축구단은 대전하나시티즌의 1부 리그 진입을 목표로 적극적으로 축구단의 전력을 대폭 보강하여 대전 시민들의 큰 기대를 받고 있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축구특별시 대전의 부활을 알리는 뜻깊은 협약을 체결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하며, 대전의 유소년 축구와 대전하나시티즌의 발전을 위해 시즌권 구매 장려운동을 전개하는 등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용인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안성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의정부타임뉴스홍천타임뉴스정선타임뉴스춘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전주타임뉴스익산타임뉴스군산타임뉴스정읍타임뉴스강진타임뉴스보성타임뉴스나주타임뉴스함평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화순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