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가축분뇨 부숙도 검사 본격 시행하는 영주시
김정욱 기자 news@timenews.co.kr
기사입력 : 2020-03-25 09:53:28
가축분뇨의 관리 및 이용에 관한 법률에 따라 3월 25일부터 시행
[영주타임뉴스 = 김정욱 기자] 영주시(시장 장욱현)는 오는 3월 25일부터 시행되는 가축분(퇴비) 부숙도 검사 의무화 제도에 따라 부숙도 검사실을 갖추고 본격적으로 퇴비 부숙도 검사를 지원 한다.

가축분뇨의 관리 및 이용에 관한 법률에 따라 금년 3월 25일부터 가축분뇨배출시설(축사) 신고대상 농가는 1년에 한번 허가대상 농가는 6개월에 한번부숙도 검사를 실시해야 하며 퇴비분석 결과지를 3년간 보관해야 한다.

퇴비 부숙도 검사를 원하는 농가는 부숙된 퇴비더미 중 5~10지점에서 총 1~2kg을 채취한 후 고루 섞어 밀폐된 봉투나 용기에 500g정도 담은 후 채취날짜와 주소, 성명, 연락처 등을 기재해 24시간 내에 농업기술센터 친환경축산관리실(부숙도검사실-농업기술센터 1층)로 제출하면 된다.

제도시행으로 축산농가는 농경지에 퇴비를 살포 시 부숙도 기준을 준수해야 하며 이를 위반할 경우 100만원∼200만원 이하의 과태료 처분을 받을 수 있다.

현재 제도시행 초기인 만큼 준비가 미흡한 축산농가의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3월 25일부터 1년 동안은 행정처분을 유예하고 계도 위주로 시행한다. 단, 계도기간이라도 미부숙 퇴비의 농경지 살포로 인한 반복(2회 이상) 악취 민원 유발 및 수계오염 우려 시에는 행정처분이 가능하다.

이용춘 축산과장은 “악취와 환경오염 문제 해결을 위해 올해부터 부숙도 검사가 의무화되는 만큼 지역 축산농가들이 제도를 이해할 수 있도록 적극 홍보하고 현장지도 등으로 제도 안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용인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안성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의정부타임뉴스홍천타임뉴스정선타임뉴스춘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전주타임뉴스익산타임뉴스군산타임뉴스정읍타임뉴스강진타임뉴스보성타임뉴스나주타임뉴스함평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화순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