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소방서, 봄철 제조공장 화재안전관리 대책 추진
신재식 | 기사입력 2020-04-21 10:45:54
[광양타임뉴스 = 신재식 기자] 광양소방서(서장 송태현)는 최근 전국적으로 연이은 공장화재가 발생함에 따라 화재예방에 대한 경각심을 높이기 위하여 4월 20일부터 제조공장 화재안전관리 대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지난 5년간의 화재 통계에 따르면 화재 6,781건 중 공장화재 337(4.9%)건이 발생하였고, 재산피해는 197억 원이 발생하여 전체 피해액의 31%를 차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에 추진하는 주요 내용은 ▲제조공장 화재예방 안전컨설팅 ▲초기대응체계 확립 등으로 화재위험요인 사전제거를 위한 현장지도와 화재저감을 위한 관계자 교육을 실시할 방침이다.

소방서 관계자는 “공장화재의 대부분이 전기적요인과 부주의에서 시작되고 있음을 인지히고 관계자와 소방안전관리자는 화재예방에 신경써 줄 것을 당부한다"고 말했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