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대전시의회 정기현 의원, ‘각급 학교에 방역 보조인력 배치’ 촉구!
홍대인 기자 htcpone@naver.com
기사입력 : 2020-05-18 16:23:54
등교개학에 맞춰 ‘대전광역시교육청 교육재난지원금 지원 조례안’ 대표발의도

[대전타임뉴스=홍대인 기자] 대전시의회 정기현 교육위원장(더불어민주당, 유성구 3선거구)은 오는 20일 고3과 중3학생들부터 순차적인 등교개학을 앞두고 학교의 방역을 위해 교육당국의 철저한 준비를 주문했다.

정기현 의원은 “현재 학교는 등교개학을 위해 매뉴얼 배포 등 여러 가지 준비를 하고 있지만, 보건교사 1인이 수백명에서 천여명의 학생 방역을 책임지거나 교사가 밀린 교육과 방역을 동시에 감당하기에는 역부족"이라며, ▲학교 등하교 및 출입자에 대한 열화상 체온 측정 인력과 보건교사를 지원할 방역 보조인력을 미취업 청년위주로 학교별 2~3인 배치할 것과 ▲41개의 보건교사 미배치교에 정규교사를 배치할 것 ▲학교급식비 미집행액으로 가정에 학생 1인당 10만원 상당(유치원생 4만원)의 친환경농산물 꾸러미 직접 지원 방침의 조속한 집행, 또 ▲최근 학원발 코로나19 확진 사례를 거울삼아 학원과 교습소에 비접촉식 체온계 지원 등 학생 방역 안전에 불안한 요인을 제거하기 위해 대전시와 대전시교육청이 긴밀한 협력체계를 형성해 줄 것을 촉구했다.

대전시의회 교육위원회는 보건교사 미배치교 41곳에 대한 정식 보건교사 배치를 여러 번 촉구하였으나, 대전시교육청은 현재 이들 학교에 3개월간 임시 보건교사를 확보하여 배치하고 있다.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될 것으로 예상되고 감염병 사태가 주기적으로 반복될 것이 예상되므로 정식 보건교사 배치를 더 이상 미룰 수 없는 상황이다.

정기현 의원은 “긴급재난사태가 지속되거나 감염병 2차 유행에 대비해 ‘대전광역시교육청 교육재난지원금 지원 조례안’을 6월 회기에 대표발의하여 제정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용인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안성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의정부타임뉴스홍천타임뉴스정선타임뉴스춘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전주타임뉴스익산타임뉴스군산타임뉴스정읍타임뉴스강진타임뉴스보성타임뉴스나주타임뉴스함평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화순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