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31년만에 역사 속으로 사라지는 광주 백운고가차도
김명숙 기자 moung0323@hanmail.net
기사입력 : 2020-05-20 17:19:50
남구의 관문 역할 해온 백운고가차도 다음달 6일부터 철거

[광주타임뉴스=김명숙 기자] 광주시 남구의 관문 역할을 해온 백운고가차도가 다음달 6일부터 철거돼 역사속으로 사라진다고 밝혔다.

광주시는 백운고가차도 철거에 따라 백운광장 주변 지장물을 우선 이설하고 추가차로를 확보한 뒤 다음달 4일부터 백운고가차도를 통제한다.

1989년 11월 개통된 백운고가차도는 길이 385.8m, 폭 15.5m로 백운동부터 주월동까지 도심을 연결하는 다리 역할을 해왔다.
백운고가차도는 건설 당시 경전선 철도로 인해 불가피하게 급경사와 급커브로 시공돼 잦은 교통사고와 교통체증으로 철거 요구 민원가 끊이지 않았다.

도시철도건설본부 관계자는 “공사기간에는 교통혼잡을 막기 위해 우회도로를 적극 이용해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광주시는 올해 11월까지 고가차도 구조물을 완전히 철거하고 2023년까지 도시철도와 지하차도를 건설할 계획을 밝혔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용인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안성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의정부타임뉴스홍천타임뉴스정선타임뉴스춘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전주타임뉴스익산타임뉴스군산타임뉴스정읍타임뉴스강진타임뉴스보성타임뉴스나주타임뉴스함평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화순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