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지역소식
세종시, 자동 개폐 기능 스마트 그늘막서 더위 피해요!
홍대인 기자 htcpone@naver.com
기사입력 : 2020-05-22 14:23:11
야간 보안등 기능도 갖춰…종합운동장 교차로 등 6곳에 설치

[세종타임뉴스=홍대인 기자] 스마트도시 세종에서 온도와 바람에 따라 차양막이 자동으로 개폐되고, 야간에는 LED 조명이 켜져 보안등 기능을 하는 스마트 그늘막이 설치 운영된다.

세종특별자치시 대평동(동장 윤상근)은 여름철 폭염을 대비해 종합운동장 교차로와 대평삼거리 등 6곳에 스마트 그늘막 설치를 마무리했다고 22일 밝혔다.

스마트 그늘막은 태양광 에너지를 이용한 제품으로, 온도가 15도 이상일 때 차양막이 자동으로 펼쳐지며, 바람이 7m/s 이상으로 불면 자동으로 접혀 기상상황에 따른 신속한 대처가 가능하다.

또 야간에는 LED 조명이 자동으로 점등돼 멀리서도 교차로 주변 보행자 식별을 도와 안전한 보행환경 조성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윤상근 대평동장은 “이번 스마트 그늘막 설치로 보행자에게 시원한 그늘 제공은 물론, 스마트시티다운 면모를 보여줄 것"이라며 “앞으로도 주민들이 시원하고 쾌적한 여름을 보낼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평동은 스마트 그늘막 외에도 기존에 설치된 접이식 그늘막 10곳과 무더위쉼터 6곳에 대한 점검을 실시하는 등 주민들이 건강하고 안전한 여름을 날 수 있도록 대비에 만전을 기울이고 있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용인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안성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의정부타임뉴스홍천타임뉴스정선타임뉴스춘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전주타임뉴스익산타임뉴스군산타임뉴스정읍타임뉴스강진타임뉴스보성타임뉴스나주타임뉴스함평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화순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