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충북남부보훈지청 신명례 보훈복지사, ‘든든한 보훈인’ 선정
이현석 기자 etoile1115@korea.kr
기사입력 : 2020-05-25 16:46:36

[충북타임뉴스=윤수진] 국가보훈처는 25일(월) 확실한 변화, 정책중심부처로 거듭나겠다는 의지를 담은 새로운 정책 브랜드 ‘든든한 보훈’을 발표했다. 이 날 행사에서 충북남부보훈지청(지청장 장숙남) 소속 신명례 보훈복지사가 ‘든든한 보훈인’으로 선정되었다고 밝혔다.

이번 브랜드는 ‘국가를 위한 헌신을 잊지 않고 보답하는 나라’를 만들기 위해 국가가 든든하게 책임진다는 믿음의 약속으로, 국가유공자분들을 전 국민이 함께 기억하고 선양하여 국민통합과 국가발전에 기여하겠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이 날 수상자인 신명례 보훈복지사는 2006년부터 충북남부보훈지청에서 근무하며 보훈재가복지서비스를 비롯한 보훈가족의 복지증진을 위해 힘써왔다. 특히 이번 코로나19 사태 때 특별지원팀 조기 시행을 건의하고 운영을 주도적으로 이끌며 독거·무의탁 등 취약가구 226가구에 밑반찬, 편의지원 등 긴급 지원을 실시하였다. 또한, 재직 기간동안 외부봉사단체의 주요 임원으로 활동하며 지역사회인프라를 활용하여 약 11,000명에게 3억원 상당의 물품 후원을 연계하였다. 다양한 외부활동과 열정적인 업무 수행으로 보훈가족의 예우·복지 증진에 기여하며 지역 상생 네트워크 구축의 구심적 역할을 한 공로를 인정받아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장숙남 지청장은 우리 지청에서 첫 ‘든든한 보훈인’이 나온 것이 기쁘고 감사하며, ‘든든한 보훈’의 핵심사항인 ①국가가 먼저 책임지는 등록·보상체계 정립(입증능력이 우월한 국가의 적극적인 역할과 폭넓은 책임 강조), ②보훈가족의 영예로운 삶과 사회적 예우 보장(‘특별한 희생’에 맞는 생전부터 사후까지 수준 높은 복지), ③희생과 공헌의 정신을 기억·계승(국민과 함께 기념사업, 맞춤형 선양교육 등 실시), ④군 복무의 헌신을 위한 사회적 보상 강화(안보현장에서 헌신한 제대군인 예우 증진) 등을 적극 추진하겠다고 약속하였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영천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경산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 타임뉴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