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지역 종교시설, 요양시설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 드라이브 스루 선별진료소 운영
종교시설, 요양시설 어린이집 확진자 발생 순차적 검사 실시
김명숙 | 기사입력 2020-07-06 17:39:32

[광주타임뉴스=김명숙 기자] 지난달 27일 이후 광주지역 종교시설과 요양시설을 중심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하고 있는 상황에서 광주 동구는 신속하고 안전한 검사를 위해 드라이브스루 선별진료소를 설치·운영한다고 밝혔다.

광주 동구, 드라이브 스루 선별 진료소 운영(사진 제공)
드라이브스루 검사는 코로나19 감염 여부를 알기 위해 안전하게 문진·검진·검체채취·차량소독을 할 수 있는 시스템으로 의심환자는 차에서 내리지 않고 검사를 받을 수 있다.

임택 동구청장은 “지역 내 코로나19 환자 급증으로 그 어느 때보다 지역 내 감염확산 차단이 절실하다"면서 “드라이브스루 선별진료소 운영을 통해 의심환자에 대한 신속·정확한 검사로 확진자 조기발견, 역학조사, 자가 격리 등 지역사회 감염 차단에 온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광주 동구, 코로나19 확진자 급증 드라이브 스루 선별 진료소 운영(사진 제공)
동구는 관내 어린이집에서 113, 114번으로 분류된 4세, 6세 남매 확진자가 나오면서 6일 하루 원생들과 학부모를 대상으로 드라이브스루 방식 검사를 진행했다.

총 검사시간은 약 10분 정도 소요되며 검사결과가 나오기까지 8~10시간 정도 시간이 걸릴 것으로 예상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