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지역소식
대전 중구, 2021년 생활임금 10,180원 결정!
홍대인 기자 htcpone@naver.com
기사입력 : 2020-10-15 10:41:02
대전 자치구 중 가장 높아, 구민의 인간다운 삶 지원 목적
[대전타임뉴스=홍대인 기자] 대전 중구(박용갑 구청장)는 2021년 생활임금 시급을 10,180원으로 결정했다고 15일 밝혔다.

중구는 지난 8일 중구 생활임금위원회에서 심의한 결과를 반영해 2021년 생활임금을 10,180원으로 결정했다.

이번에 결정된 10,180원은 올해 고용노동부가 고시한 최저임금 시급 8,720원보다 1,460원 높고, 월급으로 환산하면 209시간 근로기준 2,127,620원으로 최저임금보다 305,140원이 더 높은 금액이다.

적용대상은 구에서 직접 고용한 소속 근로자로 내년 1월부터 적용된다.

한편, 생활임금은 최저임금액 이상의 임금으로 생계를 넘어 근로자의 최소한의 인간적‧문화적 생활을 가능하게 할 목적으로 지급하는 임금이다.

박용갑 구청장은 “대전시 5개 자치구 중 가장 높은 생활임금 수준으로, 근로자에게 최소한의 삶을 지원하기 위한 생활임금 적용으로 구민들의 삶에 조금이라도 더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고 밝혔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영천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경산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 타임뉴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