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양승조 지사, 더 힘차고 당당한 새해 첫걸음 함께 내딛자!
홍대인 기자 htcpone@naver.com
기사입력 : 2021-01-04 16:14:01
양승조 지사, 4일 신축년 시무식 영상 중계…전 직원 격려
[충남타임뉴스=홍대인 기자] 양승조 충남도지사는 4일 도청에서 2021년 시무식을 열고, 신축년(辛丑年) 새해 전 직원의 안녕과 행복을 기원하며 새로운 도정의 역동적인 출발을 알렸다.

신축년 시무식은 코로나19 확산 차단을 위해 집합 인원을 최소화하고, 비대면 방식을 활용해 도청 내 유선방송으로 중계했다.

양 지사와 김용찬·이우성 행정·문화체육부지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연 이번 시무식은 정부 우수공무원 훈·포장 수여식, 신년사, 새해 소망 영상 상영, 청렴 서약식 등의 순으로 실시했다.

이 자리에서 양 지사는 “올해는 흰 소의 해라고 한다. 흰 소의 기운을 받아 하루하루 우직하고 성실하게 나아가면서 도민의 행복을 위해 보다 큰 성과와 결실을 만드는 한 해가 되길 기원한다"고 말했다.

이어 양 지사는 “2021년은 민선 7기의 반환점을 도는 시점이다. 지금까지의 성과를 바탕으로 더 큰 번영의 길로 가야할 때"라면서 “충남혁신도시 지정에 따른 후속조치에 만전을 기하면서 대한민국과 환황해의 중심을 향한 충남의 미래를 다지는 데 최선을 다해야만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 “저출산, 고령화, 양극화의 위기 속에서 충남이 선도하고, 충남만이 할 수 있는 △아이 키우기 좋은 충남 △어르신이 행복한 충남 △더불어 잘 사는 충남 △기업하기 좋은 충남 등 4대 과제를 더욱 발전시켜야 한다"며 “무엇보다 코로나19와 감염병의 위기 속에서 도민의 건강과 안전을 지키는 데 도정의 역량을 결집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끝으로 양 지사는 “공직자 여러분이 지닌 열정과 소명 의식이 우리 도정이 이룩한 모든 성과의 원천"이라며 “지금까지의 노력과 성과를 바탕으로 더 행복한 충남, 대한민국의 중심을 향해 새해에는 더 힘차고 당당하게 나아가자"고 역설했다.

한편 양 지사와 김용찬·이우성 부지사 등은 이날 시무식에 앞서 내포신도시 보훈공원의 충혼탑을 찾아 헌화·분향하며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넋을 기렸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영천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경산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 타임뉴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