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허태정 대전시장, 대전이 메가시티의 중심임을 보여줄 수 있게 노력하자!
홍대인 기자 htcpone@naver.com
기사입력 : 2021-04-26 14:38:46
26일 주간업무회의서 대전형 청년주택모델 정립, 지역대학 업무연계 확대 등 주문

허태정 대전시장이 26일 시청에서 열린 주간업무회의에서 대전을 충청권광역철도를 넘어 중부권 광역교통망 중심지로 만들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대전타임뉴스=홍대인 기자] 허태정 대전광역시장은 26일 시청에서 열린 주간업무회의에서 대전을 충청권광역철도를 넘어 중부권 광역교통망 중심지로 만들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허태정 시장은 “최근 정부가 발표한 충청권광역철도망 사업에 우리시 요구안이 대부분 반영되는 성과를 거뒀다"며 “이제 세종시와 청주공항은 물론 충북 옥천과 충남 논산 강경까지 도시 연결성이 수월해지면서 인근 도시와 더불어 성장할 비전을 갖게 됐다"고 설명했다.

특히 허태정 대전시장은 “이제 우리는 광역철도 진행뿐 아니라 전체적 광역교통망을 구축, 도시기능 확대 및 연계성과 효율성을 높이는데 집중해야 한다"며 “대전이 중부권 메가시티의 중심임을 확실히 보여줄 수 있게 노력하자"고 역설했다.

아울러 허태정 대전시장은 지역 청년문제 해결과 산업발전에 필요한 지역대학 활성화에 대해 지자체의 인식 변화가 필요함을 주문했다.

허태정 시장은 “정부 추진 대학혁신지원사업이 시 주요 업무가 아니더라도 사회변화 차원해서 적극적인 자세로 접근해야 한다"며 “대학이 경쟁력을 갖추기 위해 과거 교육 위주에서 탈피해 지역산업체와의 연계를 확대하는 상황에서 지자체 역할이 굉장히 중요해졌다"고 밝혔다.

이어 허태정 시장은 “대학이 지역에 필요한 인재를 양성하고 지역경제에 기여할 수 있도록 만드는 것을 시 행정영역으로 인식해야 한다"고 덧붙엿다.

이와 함께 허태정 대전시장은 “지난 주 지역청년활동가와 대화하면서 일자리 못지않게 중요한 게 청년주택임을 새삼 느꼈다"며 “시장조사를 통해 대전형 청년주택 모델을 만들도록 속도를 내자"고 독려했다.

또 이날 허태정 시장은 코로나19 백신접종에 대한 잘못된 정보로 시민 접종거부가 발생하지 않도록 홍보를 강화하라고 지시했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전국적으로 아직 많은 확진자가 발생하는 상황에서 우리시는 많은 노력을 기울인 결과 점차 안정세를 보이며 시민이 안심하는 분위기"라며 “신속하게 백신을 공급해 접종이 계획대로 진행되도록 홍보를 강화하라"고 주문했다.

이밖에도 허태정 대전시장은 가상화폐 이용 탈세자 재산은닉 점검 등 현안을 논의했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수원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성남타임뉴스이천타임뉴스여주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청주타임뉴스진천타임뉴스음성타임뉴스증평타임뉴스영동타임뉴스옥천타임뉴스보은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제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청원타임뉴스괴산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영천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경산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 타임뉴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