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박정현 대덕구청장, 국회 온실가스 감축인지 예산제 포럼 참석
홍대인 기자 htcpone@naver.com
기사입력 : 2021-06-10 21:31:02
대덕구 탄소감축 목표 달성을 위한 탄소인지예산제 발표

[대전타임뉴스=홍대인 기자] 박정현 대덕구청장은 10일 서울에서 열린 ‘온실가스 감축 인지예결산 시행방안 국회토론회’에 참석해 대덕구에서 추진 중인 ‘탄소인지예산제’에 대해 발표했다.

이날 토론회는 산업 전반에 복합적으로 작용하는 탄소 등 온실가스로 인한 기후변화를 대응하기 위해 특정 분야의 예산 사업이 아닌 국가 재정 전반과 연계, 효과적인 예산제도를 설계하고 충실한 예산 편성·집행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더불어민주당 탄소중립특별위원회의 주최로 열린 이번 토론회는, 노응래, 양경숙, 양이원영, 허영 국회의원 및 최영수 숙명여대 교수, 시민사회 단체 관계자가 참석했다.

박정현 대덕구청장은 ▲물품, 건축시설 자재와 차량 관련 예산은 저탄소·친환경 제품, 친환경차를 구매·사용해 탄소감축 도시구조와 산업구조를 바꿔 나갈 계획 ▲에너지 예산은 신재생에너지 중심의 전력 공급체계로 전환 및 분산형 에너지시스템을 확산 ▲건물 예산은 에너지 생산량과 공급량이 균형을 이루도록 에너지 자급자족 건물을 실현 및 에너지 소비량 넷제로화 이행 ▲산림 예산은 탄소흡수력 강화를 위해 영급 나무를 심기, 환경적응력이 우수한 수종으로 조림을 확대 및 유휴 토지 등을 활용해 신규 산림을 도시 생활숲으로 조성 ▲폐기물 예산은 RE100을 통한 친환경 예산으로 사용 및 플라스틱·일회용품 등은 재활용을 통해 지속가능성을 추구하는 친환경 모델로 전환 등 부문별 추진계획을 발표했다.

박정현 대덕구청장은 “지금 전 세계가 기후위기 대응을 위해 녹색성장, 저탄소경제, 탈탄소사회 등 미래 청사진을 제시하며 장기 온실가스 감축목표와 세부 감축 수단 전략을 마련 중"이라며 “서비스업 비중이 높은 주요 유럽 국가들과 달리 제조업 비중이 높은 우리나라는 유럽국들의 탄소중립 경로를 그대로 적용하는 것은 무리가 있을 수 있지만, 능동적으로 재생에너지에 관심을 가져야한다"고 말했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수원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성남타임뉴스이천타임뉴스여주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청주타임뉴스진천타임뉴스음성타임뉴스증평타임뉴스영동타임뉴스옥천타임뉴스보은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제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청원타임뉴스괴산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영천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경산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 타임뉴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