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일반
제35회 전국시도대항 장사씨름대회 단체전 준우승과 개인전 메달 석권
임종환 기자 biena@daum.net
기사입력 : 2021-09-10 12:02:35
-태안고등학교 씨름부 단체전 준우승, 개인전 메달 석권-
[태안타임뉴스=임종환기자] 2021시즌 제35회 전국시도대항장사 씨름대회가 지난 7일(화)부터 8일(수)까지 2일간 경상남도 고성군 고성군 씨름장에서 성황리에 진행된 가운데, 씨름 명가의 맥을 이어가고 있는 충남 태안고등학교(교장 류재환) 씨름부가 개인전 금2, 단체전 은메달을 획득하며 21시즌 예정 대회를 마무리 지었다.

장덕영 부장과 백서혁 감독이 이끄는 태안고등학교는 개인전 경장급 이주영(3학년), 소장급 가수호(3학년) 선수가 1위에 입상하였으며 한층 강화된 전력과 팀워크를 바탕으로 단체전에서도 준우승하여 2022시즌에 대한 기대감을 더욱더 높였다.

경장급 최고의 유망주이자 지난 시즌 3개 대회 중 2관왕의 주인공 이주영(3학년) 학생은 이번 대회 절정의 기량으로 1위를 차지하여 다시 한번 명실상부 경장급의 최강자로 자리매김하였다. 소장급에서 우승을 차지한 가수호(3학년) 학생 또한 전국체육대회 전 마지막 대회에서 금메달을 획득하며 무서운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 단체전에서는 아쉽게 송곡고등학교(서울)에 패해 준우승을 차지하였지만 강한 팀워크와 경기력으로 명실상부 고등부 씨름 강팀임을 확인할 수 있었다.

태안고 류재환 교장은 “부임하자마자 좋은 성적을 거둔 씨름부 학생에게 너무 고맙다. 강한 열정을 가진 지도자와 학생 선수, 학부모 모두가 혼연일체가 되어 노력하여,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자만하지 않고 열심히 훈련에 매진하여 이루어 낸 값진 결과였다. 다가올 2022시즌 대회를 위한 아낌없는 격려와 지원을 위해 함께 노력하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지난 2020시즌 돌풍의 일으키며 씨름 명가의 재건을 알린 충남 태안고등학교 씨름부는 2021시즌 대회 마무리와 다가올 2022시즌 대회에서 좋은 성적을 거두기 위해 자만하지 않고 성실히 훈련할 예정이다. 백화초, 태안중, 태안고, 태안군청 씨름단으로 이어지는 지역연계 육성종목인 씨름을 통해 전국 씨름 중심, 충남 태안의 명성을 주도하겠다는 강한 의지를 밝혔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수원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성남타임뉴스이천타임뉴스여주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청주타임뉴스진천타임뉴스음성타임뉴스증평타임뉴스영동타임뉴스옥천타임뉴스보은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제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청원타임뉴스괴산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영천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경산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 타임뉴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