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윤석열 안동 찾아 “무너진 법치·공정, 선비정신으로 세울 것”
이태우 기자 leetw119@naver.com
기사입력 : 2021-09-14 00:24:18

[안동타임뉴스=이태우 기자]13일)윤석열 대선 경선 후보는 경북 안동 국민의힘 당원협의회를 찾아 “법을 지키려는 저를 공직에서 쫓아내려고 온갖 억지 공작과 음모를 부렸지만, 여러분이 지지해주신 덕분에 제가 버티고 여기까지 온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또한 윤 후보는 최근 ‘고발 사주’ 의혹과 관련해 “맞으면 맞을수록 더 강해지는 강철처럼, 저한테는 이런 공작과 모략이 큰 힘이 된다"고 말했다.

윤 후보는 그러면서 “공작이 지금도 진행되고 있지만, 전혀 걱정하지 않는다"며 “제가 이런 거 한두 번 겪은 사람도 아니고, 오히려 고맙다"고 말했다.

SK바이오사이언스 공장을 찾은 자리에서는, “SK바이오를 중심으로 경북 북부지역의 바이오산업이 크게 번창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윤 후보는 밝혔다.

윤 후보는“대구·경북 지역의 행정·경제·산업 정책을 통합하겠다"면서 “기업들의 기술을 중개하는 허브 역할을 할 수 있든 대구·경북경제과학연구소를 집권하면 즉시 만들겠다"고 공약하기도 했다.

또 안동 유교문화회관을 찾아 “불의에 굴하지 않는 선비 정신으로 무너진 법치와 공정을 반드시 세우겠다고 안동의 어르신들께 약속드리겠다"고 강조했다.

윤 후보는 “안동에 오니까 고향에 온 것 같은 느낌"이라고 고개를 숙이기도 했다.

안동 중앙신시장 찾은 자리에는 미리 대기한 600여명의 지지자와 시민들, 언론인들로 인산인해를 이뤘다.

지지자들은 정권교체 윤석열이 답이다.를 외치면서 꼭 정권교체해서 나라를 바로잡아 주길바란다고 했다.

안동대학교를 찾아 학생들과 간담회 자리에서 윤 후보는 지방대의 취업문제와 대학생의 정치 참여 등을 언급하며 학벌을 따지지 않고 우수한 인재를 등용하는 문화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윤 후보는 다음 일정으로 이철우도지사 면담을 위해 자리를 자리를 떴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수원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성남타임뉴스이천타임뉴스여주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청주타임뉴스진천타임뉴스음성타임뉴스증평타임뉴스영동타임뉴스옥천타임뉴스보은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제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청원타임뉴스괴산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영천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경산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 타임뉴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