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박병석 국회의장, 대학과 공공기관 윈-윈 해법 제안
홍대인 기자 htcpone@naver.com
기사입력 : 2021-10-29 17:04:23
박 의장, 공공기관-대학 상생을 위한‘협의체 구성’ 제안, 논의 착수
[대전타임뉴스=홍대인 기자] 박병석 국회의장은 29일 대전의 한 호텔에서 대전지역 대학총장, 공공기관장들과 간담회를 갖고 지역인재 양성과 채용 등을 통한 지역발전 방안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이날 간담회는 지자체-대학 협력기반 지역혁신(RIS) 사업과 지역인재 의무채용 등 박 의장이 관심을 갖고 지원했던 사업들의 추진현황을 점검하고, 각 사업 추진주체들의 상호 건의사항과 애로사항을 듣기 위해 마련됐다.

박 의장은 간담회에서 “대학은 지자체-대학 협력기반 지역혁신(RIS) 사업을 따내 대학의 경쟁력뿐만 아니라 지역의 산업 일으키고 지역 청년들에게 밝은 미래를 줄 수 있게 됐다"며 “특히 지역 공공기관은 지역인재 의무채용의 목표보다 많은 인재를 적극적으로 채용해 주셨고 대전시도 많이 협력해 주셨다"며 참석자들에게 감사의 뜻을 전했다,

그러면서 “대학과 공공기관이 함께 함으로써 RIS 사업의 효율성을 높이고, 기업이 원하는 인재를 대학이 어떻게 양성할 수 있겠는가를 논의하는 것이 중요하다"는 말로 이날 간담회의 의미를 부여했다.

이날 참석자들은 의무채용 예외규정, 사립대 소외, RIS 예타방식 개선, 현장실습 기회 확대, 공유대학 등에 대한 애로사항과 건의사항을 박 의장에게 전했다.

이에 박 의장은 “대학과 공공기관이 함께 구체적으로 논의하면 서로가 윈윈할 수 있을 것"이라며 “공공기관과 대학이 협의체를 만들어서 정기적으로 미팅을 하면 어떻겠느냐"고 제안했다.

그러면서 “상생의 모드를 만들면 전국도 따라올 것"이라며 “당장 협의체 구성을 위한 논의에 들어가는 것이 좋겠다"고 거듭 제안했다.

이에 간담회 참석자 가운데 이진숙 충남대 총장과 이광섭 한남대 총장, 반장식 한국조폐공사 사장, 김재수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장은 간담회 직후 별도로 모여 협의체 구성을 위한 실무논의를 진행했으며, 이 자리에는 서철모 대전시 행정부시장도 함께 참여했다.

한편, 간담회에는 지역대학 총장 7명, 반장식 한국조폐공사 사장 등 지역 공공기관장 10명, 이용수 국희의장 정책수석비서관 등이 참석했다.

광역시 경기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경상남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수원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성남타임뉴스이천타임뉴스여주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청주타임뉴스진천타임뉴스음성타임뉴스증평타임뉴스영동타임뉴스옥천타임뉴스보은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제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청원타임뉴스괴산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 타임뉴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