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허태정 대전시장, 대화동 산업용재유통단지 현장 의견 청취
홍대인 기자 htcpone@naver.com
기사입력 : 2021-11-22 14:08:48
공구 및 소재업체 관계자들과 지원방안, 발전방안에 대해 대화 나눠

허태정 대전시장이 22일 대화동 대전산업단지에 위치한 대전산업용재유통단지를 방문해 업체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있다
[대전타임뉴스=홍대인 기자] 허태정 대전시장은 22일 대화동 대전산업단지에 위치한 대전산업용재유통단지를 방문해 입주 업체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번 방문은 단계적 일상회복을 맞아 지역산업 경기를 현장에서 체감하고, 현장의 목소리를 지원방안 수립에 반영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만남에서는 대전산업단지와 대전산업용재유통단지 입주기업들에 대한 지원방안과 장기적인 발전방안에 대한 다양한 질문과 건의사항 들이 제안됐다.

유통단지 협동조합의 한 관계자는 “1997년 유통단지 개소 후 24년을 함께 해왔다"며 “지역산업의 한 축을 담당하고 있는 유통단지가 앞으로도 낙후되지 않고 성장할 수 있도록 많은 관심과 지원을 바란다"고 말했다.

이에 허태정 시장은 먼저“코로나 확산 등 국가경제 전반에 있어 어려운 시기를 잘 헤쳐나아가고 있는 대전산업용재유통단지 관계자 여러분의 노고에 깊은 감사와 격려의 말씀을 드린다"며 “건의사항들에 대해 적극 검토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대전산업단지는 오는 12월 20일 서구 만년동~대덕구 대화동을 잇는 한샘대교와 대전산단 서측진입도로가 개통되고, 2023년까지 대전산단 재생사업 기반시설공사(도로 신축 및 확장공사)가 준공되면, 교통의 편의성 확보와 입지적 경쟁력 등을 갖게 될 것"이라고 말하며 대전산업단지 재생에 대한 강한 의지를 밝히기도 했다.

한편 1997년 개소한 대전산업용재유통단지는 산업단지 입주기업들이 필요로 하는 다양한 공구들과 기계부속 소재들을 취급하는 850여 중소업체들이 모여 있는 중부권 최대의 산업유통단지이다.

광역시 경기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경상남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수원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성남타임뉴스이천타임뉴스여주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청주타임뉴스진천타임뉴스음성타임뉴스증평타임뉴스영동타임뉴스옥천타임뉴스보은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제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청원타임뉴스괴산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 타임뉴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