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충남도의회, 청년문제 해결 위한 청년 참여기구·장기적 정책 필요
홍대인 기자 htcpone@naver.com
기사입력 : 2021-11-23 15:12:29
충남도의회 ‘청년정책 연구모임’ 연구용역 최종보고회서 해결과제 논의
[충남타임뉴스=홍대인 기자] 청년 실업 및 고용문제 등 청년대상 문제가 사회적 이슈로 자리잡으면서 충남도의회에서도 위기 해결 방안을 찾기 위해 의미 있는 자리가 마련됐다.

충남도의회 ‘청년정책 운영방안 마련을 위한 연구모임(대표 정병기)’은 23일 충남콘텐츠기업지원센터에서 마지막 5차 회의에서 연구용역 최종보고회를 개최했다.

회의에는 연구모임 대표인 정병기 의원(천안3·더불어민주당)과 김연 의원(천안7·더불어민주당), 이공휘(천안4·더불어민주당) 의원 등 모임 회원과 민관 전문가, 충남도 관계공무원 등이 참석했다.

이날 김기헌 한국청소년정책연구원 청년정책연구실장은 ‘청년정책 현황과 충청남도의 과제’를 주제로 중앙정부의 청년정책 추진현황을 소개하고, 타 시도와의 비교를 통해 충남의 현재를 진단한 뒤 충남의 청년문제 해결을 위한 이정표를 제시했다.

김 실장은 “청년문제 해결을 위해서는 청년들의 목소리가 가장 중요하다"며 ‘청년참여기구’ 운영을 검토하고 청년들의 제안이 단순한 검토가 아닌 정책사업으로 반영될 수 있도록 ‘청년참여예산제’ 형태의 권한 강화 방안을 제안했다.

이어서 진행된 연구용역 최종보고에서 한국행동경제학연구소 정태성 대표는 “청년의 안정적인 삶을 위해서는 일자리만이 아닌 주거와 복지, 문화 부분에서도 세부과제 마련이 시급하다"며 “청년정책 사업은 청년의 생애주기를 고려해 맞춤화하고, 취업과 근속, 지역정착과 같은 장기적 관점에서의 성과 관리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정병기 의원은 “그동안 다섯 차례의 연구모임은 청년세대를 이해하고 배울 수 있는 좋은 기회였다"며 “충남의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해서는 청년의 역할이 무엇보다 중요한 만큼 청년들에게 현실적인 도움을 줄 수 있는 정책 마련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수원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성남타임뉴스이천타임뉴스여주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청주타임뉴스진천타임뉴스음성타임뉴스증평타임뉴스영동타임뉴스옥천타임뉴스보은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제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청원타임뉴스괴산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영천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경산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 타임뉴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