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정용래 유성구청장, 완전한 일상회복과 새로운 희망 만들어 나갈 의지 밝혀
홍대인 기자 htcpone@naver.com
기사입력 : 2021-11-23 16:53:03
제253회 유성구의회 본회의서 시정연설
정용래 유성구청장이 22일 제253회 유성구의회 제1차 본회의에서 시정연설을 하고 있다
[대전타임뉴스=홍대인 기자] 정용래 유성구청장이 지난 22일 열린 제253회 유성구의회 제1차 본회의에서 시정연설을 통해 내년 구정 운영방향과 비전을 밝혔다.

먼저, 정용래 구청장은 코로나19라는 위기 속에서 일상회복의 첫걸음을 막 시작한 지금, 주민의 삶을 지키고 지역에 활력을 불어넣어 유성을 새로운 혁신과 도전의 중심으로 만들어 나가기 위해 구의회와 쌓아온 신뢰를 바탕으로 한 선제적인 구정운영을 약속했다.

이어 높은 백신 접종률을 바탕으로 일상을 완전히 회복시키는 것이 가장 중요한 시대적 과제이며, 위축된 삶에 활력을 불어넣고 민생을 지키며 대전환을 위해 한발 앞서 준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지역사회를 안전하고 건강하게 지키고 일상을 활기차게 만들어 나가기 위해 ▲재택치료전담TF를 중심으로 협력병원과 연계해 재택치료를 안정적으로 운영해 나가고 ▲찾아가는 심리지원 서비스와 비대면 상담을 통해 스트레스를 낮추며 ▲선제적인 재난대응체계 구축 ▲방동수변공간 여가기반 조성 ▲성북동 산림욕장에 숲속 야영장과 숲속놀이터 조성 등 생활 인프라 시설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또한, 자치역량을 높이고 주민자치기반을 더욱 튼튼히 하기 위해 ▲주민자치학교 운영 ▲주민자치회 위탁업무 발굴 및 확대 ▲ 학하동과 상대동 신청사를 주민들의 의사를 반영하여 설계하고, 주민들의 사랑을 받는 공간으로 조성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혁신적인 사고로 대전환의 시대를 선도하기 위한 계획도 강조했다. 지역의 데이터 역량을 높일 수 있도록 ▲지역사회 데이터 협력체계 구축 ▲유성데이터 캠퍼스 운영 ▲디지털 소외예방을 신노년 일자리와 연계해 생산적인 디지털 포용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끝으로, 지속가능한 미래를 만드는 일에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히며 ▲대학 내 카페의 다회용컵 사용 시범사업 추진 ▲폐아이스팩 재활용 활성화 ▲재활용품 무인 회수기 설치 ▲푸르미 그린스쿨 등 환경교육 확대 ▲탄소발자국 줄이기 챌린지 등을 통해 우리의 삶을 지속시키기 위해 지금 당장 실천하고 인식을 개선하는 정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정 청장은 “내년은 민선7기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하고 코로나 종식에 힘을 모아야하는 매우 중요한 해"라며, “위기 때마다 어려움을 극복해 온 연대와 협력의 힘으로 함께 희망을 만들고 더 나은 유성의 미래를 만들어 갈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구는 지난 18일, 올해보다 14.6% 증가한 수준인 6,603억원 규모의 2022년도 예산안을 의회에 제출했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수원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성남타임뉴스이천타임뉴스여주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청주타임뉴스진천타임뉴스음성타임뉴스증평타임뉴스영동타임뉴스옥천타임뉴스보은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제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청원타임뉴스괴산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영천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경산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 타임뉴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