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지역소식
KT&G, 협력사‧잎담배 농가 돕는 ‘상생협력기금’ 200억 원 출연
홍대인 기자 htcpone@naver.com
기사입력 : 2021-12-27 13:37:00
[대전타임뉴스=홍대인 기자] KT&G(사장 백복인)가 중소 협력사 및 잎담배 농가와의 동반성장을 위해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에 ‘상생협력기금’ 200억 원을 출연한다.

이를 위해 지난 22일 KT&G와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은 이상학 KT&G 부사장과 김순철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 사무총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KT&G 서울사옥에서 협약식을 진행했다. 이번 협약으로 KT&G는 ‘대중소기업상생협력기금’과 ‘농어촌상생기금’에 각각 170억 원과 30억 원을 출연한다.

대중소기업상생협력기금은 기업이 중소기업과의 상생협력을 위해 출연하는 기금으로, KT&G는 협력사 에너지 절감, ESG컨설팅 및 벤처기업 사업화 지원 등 협력 기업들과 동반성장을 위한 다각도의 지원을 펼칠 계획이다. 또한, 농어촌상생기금은 농어촌과 기업의 상생을 촉진하는 기금으로, KT&G는 해당 기금을 통해 농민 건강검진, 자녀 장학금 및 농촌 지역개발 등 잎담배 농가의 복지증진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진행한다.

이상학 KT&G 부사장은 “KT&G는 사회와 함께 성장하는 발판을 만들고자 장기적 관점에서 진정성, 지속가능성에 집중한 사회공헌활동을 전개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우리 사회에 긍정적인 변화를 만들 수 있도록 사회와 협력하며 책임감 있게 사업을 운영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처럼 KT&G는 사회와의 ‘상생’을 중요한 가치로 삼고 있으며, 이와 관련한 다양한 CSR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청년 일자리 문제 해소를 위한 ‘상상스타트업캠프’와 ‘상상플래닛’ 등 ‘청년창업 지원사업’과 임직원의 자발적 참여로 조성해, 소외계층 지원 및 긴급한 사회문제 해결을 돕는 사회공헌기금인 ‘상상펀드’가 대표적이다. 이와 함께 글로벌 기업시민으로서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자 주요 사업 진출국 및 저개발국가의 교육·주거·환경 등 사회문제 해결에도 동참하고 있다.

광역시 경기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 타임뉴스 후원하기